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90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ISSUE진단] 홍상수-김민희 이혼불가, '닮은 꼴' 최태원-노소영 이혼소송은 ?
[김승혜 기자] 배우 김민희씨(37)의 연인인 홍상수 영화감독(59)이 아내를 상대로 한 이혼 청구가 기각되면서, 이제 관심은 최태원(59) SK 회장과·노소영(58) 아트센터 나비 관장의 '세기의 재판'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이혼 소송을 맡은 서울가
김승혜 기자   2019-06-15
[ISSUE진단] 양현석 영욕의 30년..."백댄서에서 '시총 1조원' 기획사 대표까지"
[김승혜 기자] "YG엔터테인먼트와 소속 연예인들을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너무나 미안합니다. 쏟아지는 비난에도 묵묵히 일을 하고 있는 우리 임직원 여러분들에게도 진심으로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저는 오늘부로 YG의 모든 직책과 모든 업무를 내려
김승혜 기자   2019-06-14
[ISSUE진단] 범죄 전문가들이 말하는 고유정..."역대 가장 잔인한 소시오패스"
[신소희 기자] 제주도의 한 펜션에서 전 남편 강모(36)씨를 살해한 고유정(36)씨의 범행을 둘러싼 행각이 조금씩 밝혀지면서 충격을 주고 있다.특히 고씨에게 살해당한 피해자인 전 남편의 혈흔에서 수면제 성분 가운데 하나인 졸피뎀이 검출된 것으로 파악
신소희 기자   2019-06-11
[ISSUE진단] ‘비운의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유진박, 수상한 소문의 진실은?
[김승혜 기자]과거 조울증 등을 앓으며 소속사로부터 착취를 당해 논란이 일었던 바이올리니스트 유진박(44)이 바뀐 매니저한테서 또다시 사기를 당했다는 주장이 나왔다.10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시장애인인권센터는 유진박의 현 매니저 김모씨(59)를 사기와
김승혜 기자   2019-06-10
[ISSUE진단] 고유정, '히스테리성 인격장애'?...'파주 전기톱 사건'과 닮은 꼴
[신소희 기자] 전 남편을 제주로 유인해 살해후 시신을 훼손한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36)의 얼굴이 공개되면서 '고유정 사건'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7일 고씨의 얼굴이 공개됐지만 범행 동기와 수법등은 사건 발생 2주가 지났음에도 여전히 미스터리인 상태
신소희 기자   2019-06-08
[ISSUE진단] '평범한 얼굴' 고유정, 그날 팬션에 무슨 일이?
[신소희 기자] '제주 전 남편 살해' 사건 피의자 고유정(36)의 얼굴이 공개되면서 네티즌들은 "너무 평범해서 더 놀랍고 무섭다"는 반응이다.이와 함께 키 160cm, 몸무게 50kg 수준의 고씨가 키 180㎝에 몸무게 80kg의 건장한 체격을 가진
신소희 기자   2019-06-08
[ISSUE진단] '강연료' 논란 김제동, 과거 발언 보니..."받는 만큼 베풀기 때문에 당당"
[김승혜 기자]'고액 강연료' 논란의 중심에 선 김제동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김제동이 대전 대덕구청이 주최하는 1시간 30분짜리 강연에 강사로 초청돼 1550만원의 강연료를 받는 것이 확인 됐기 때문이다.'고액 강연료'와 함께 대전 대덕구(박정현 구
김승혜 기자   2019-06-06
[ISSUE진단] 윤석열 카드 '급부상'한 까닭은?
[김민호 기자]청와대가 3일 차기 검찰청장 후보 인선을 위해 8명에 대한 인사 검증을 진행 중에 있다고 밝힌 가운데 이날 한 매체는 청와대가 최근 봉욱 대검찰청 차장, 김오수 법무부 차관, 이금로 수원고검장,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 등 현직검사 4명에
김민호 기자   2019-06-03
[ISSUE진단] '제2의 황우석' 이병천 교수,. 아들에 조카까지 '비리 카르텔' 구축?
[김승혜 기자] 최근 일부 대학 이공계 교수들의 자녀 논문 공저자 문제 등 연구윤리 위반 사례가 다수 적발된 가운데, 이 같은 연구부정·비리가 가능했던 이유가 출신대학, 특히 뿌리 깊은 '서울대 카르텔' 때문이라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2일 교육부에 따
김승혜 기자   2019-06-02
[ISSUE진단] 【시사窓】靑, '경기 낙관' 홀로아리랑 부르는 속내
[이미영 기자]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21일(현지시간)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4%로 낮췄다. 3월에 이어 두 달 만에 다시 0.2%포인트 내렸다. 미국은 기존 2.6%에서 2.8%로, 유로존은 1.0%에서 1.2%로 각각 0.2%포
이미영 기자   2019-05-23
[ISSUE진단] 文대통령, 잇단 강경발언 왜?
[김민호 기자]문 대통령은 지난 18일 광주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독재자의 후예가 아니라면 5·18을 다르게 볼 수 없다”고 우리 사회 일각의 ‘5·18 부정’ 행태를 작심 비판했다. 이어 “아직도 5·18을 부정하고 모욕하는 망언들이 거리낌 없이 큰
김민호 기자   2019-05-20
[ISSUE진단] 【화제人】 유시민 '정계복귀', 그리고 '대권 출마'
[김민호 기자]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의 행보는 이직도 세간의 관심권 안에 있다.최연소 보건복지부 장관, 진보 정치의 '아이콘'으로 활동하다가 돌연 정계은퇴를 선언한 뒤 지금은 방송에 집중하고 있는 모양새지만 유 이사장의 대선 출마 혹은 정계 복귀 얘
김민호 기자   2019-05-19
[ISSUE진단] 김학의 '창살있는 감옥'으로 간 4가지 이유
[김홍배 기자]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은 16일 3시간에 걸친 영장심사에서 건설업자 윤중천 씨와의 관계에 대해 "알긴 안다"고 부인하지 않았고 그동안 '창살 없는 감옥에 살아왔다'며 검찰 수사에 억울함을 토로했다.하지만 김 전 차관은 결국 '창살있는
김홍배 기자   2019-05-17
[ISSUE진단] 한국의 젊은이들, 왜 데이트 기피하나?
[김승혜 기자] "김준혁은 최근 3 년 만에 첫 데이트를 했다. 그러나 24 세의 이 학생은 그동안 여자 친구를 찾고 있지 않았고, 그는 대학 과제를 해결하는데 집중했다."이유는 취업난과 데이트 비용, 몰카 위험 등 성범죄에 대한 공포로 인해 연애를
김승혜 기자   2019-05-12
[ISSUE진단] 【Why】 고 한지성 남편, 왜 '모르쇠'인가?...SNS 마지막 글 주목
[신소희 기자]"아내가 2차로에 차를 세운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술을 마셨는지도 못 봤습니다"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로 숨진 여배우 고 한지성씨(28)의 유일한 동승자인 남편이 이같이 상식 밖의 진술을 함에 따라 경찰 수사도 장기화하고 있다. 특히 경찰은
신소희 기자   2019-05-11
[ISSUE진단] 강신명·이철성 '투캅스' 영장청구...다른 뜻 있나?
[신소희 기자]박근혜 정권 경찰의 정치 개입 의혹을 수사해 온 검찰이 10일 강신명·이철성 두 전직 경찰청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이 전직 경찰청장 두 명에 대해 동시에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은 처음이다.이를 두고 경찰 내부에선 곱지 않은 시
신소희 기자   2019-05-11
[ISSUE진단] 나루히토 일왕...“천황이냐?”, “국왕이냐?“
[김민호 기자] 일본의 제125대 아키히토 국왕이 지난달 30일 퇴위하고 새로 126대 나루히토 일왕(徳仁) 이 지난 1일 즉위했다.나루히토는 지난 8일에는 도쿄(東京) 고쿄(皇居·일왕이 거처하는 궁) 내 조상신을 모시는 신전 규츄산덴(宮
김민호 기자   2019-05-10
[ISSUE진단] 【정치窓】 한선교와 정치인의 자질
[김민호 기자] "XXX야", "X 같은 XX야", "꺼져"한선교 자유한국당 사무총장이 7일 당 사무처 직원에게 한 말이다. 말이라기보다 욕설이다. 당 사무처 노동조합은 이같은 발언에 대한 한 사무총장의 공개 사과와 거취 표명을 요구했다.이날 오후 한
김민호 기자   2019-05-08
[ISSUE진단] [J노믹스 2년] 소득주도 성장 '빨간불'..."이대론 안된다"
[이미영 기자]경기 수원에서 치킨집을 운영하는 임모(49)씨는 "온종일 닭을 팔아도 남는 게 별로 없다"고 토로했다. 처음 문을 열 때보다 손님이 줄어든데다가 최저임금에 맞춰 아르바이트생들의 월급도 올렸기 때문이다. 그는 "손님은 줄고 재료값은 올랐는
이미영 기자   2019-05-06
[ISSUE진단] "北, 분명 뭔 일이 터지긴 터진 것 같은데..."
[김홍배 기자] 북한은 4일 오전 9시6~27분께 원산 북방 호도반도 일대에서 북동쪽 방향으로 불상의 단거리 발사체 수발을 발사했다. 이 발사체는 동해상 약 70~200㎞까지 비행했다.북한 도발 소식은 속보로 전파를 탔고 외신 역시 일제히 소식을 긴급
김홍배 기자   2019-05-0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