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2,13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톡톡 시사현장] "정유라,구금연장 결정에 불복, 항소했지만 기각"...구금 30일 확정
[김민호 기자]최순실 씨 각종 비리혐의에 관련돼 있다는 의혹을 받는 최 씨의 딸 정유라 씨가 오는 30일까지 덴마크에서 구금된 상태에서 덴마크 검찰의 조사를 받는 것이 확정됐다고 연합뉴스가 4일 보도했다.덴마크 서부고등법원은 3일 오후(현지시각) 정유
김민호 기자   2017-01-04
[톡톡 시사현장] 朴 대리인단 "'세월호 7시간 석명' 못하겠다"...대체 왜?
[김민호 기자]과연 박근혜 대통령은 세월호 7시간에 대해 자신의 탄핵심판사건 대리인단에게도 말을 못하는 것인가3일 청와대 관계자의 말을 인용, 박 대통령과 탄핵심판사건 대리인단 사이에서 '세월호 참사 7시간'을 놓고 미묘한 엇박자 기류가 감지되고 있다
김민호 기자   2017-01-03
[톡톡 시사현장] '독불장군' 전원책, ‘아슬아슬’ 줄타기 하다 결국..."사고쳤네"
[김승혜 기자] "전 변호사님. 전 변호사님? 전 변호사님!"브레이크가 고장 난 전원책 변호사의 귀에 손석희 앵커의 목소리가 들어올 리 없었다. 거듭해서 전 변호사의 이름을 부르던 손 앵커도 실소를 터뜨렸다. '어디 하루 이틀인가?' 보다 못한 유시민
김승혜 기자   2017-01-03
[톡톡 시사현장] '합격 미리 알고' '교수가 대리시험 봐주는' 대학이 있다
[김승혜 기자]지난달 14일 국회 국정조사특별위원회 4차 청문회에서 이대 최경희 전 총장은 입학처에 정유라씨를 합격시키라고 지시했냐는 질문에 "기억이 잘안나지면 정윤회의 딸 누가 입학했다는데 당시 정윤회가 누군지 몰랐다"며 "전혀 그런 일(정유라 입학
김승혜 기자   2017-01-03
[톡톡 시사현장] 정유라, 30일간 구금 연장...'제2의 유섬나' 되나?
[김승혜 기자]덴마크 올보르 지방법원은 2일 오후(현지시간) 현지 경찰이 전날 긴급체포한 정유라(21) 씨의 구금 기간 연장 여부에 대한 심리를 벌여 정 씨의 구금 기간을 오는 30일 오후 9시까지로 4주 연장하기로 했다.정 씨와 정 씨의 변호인은 법
김승혜 기자   2017-01-03
[톡톡 시사현장] 류철균 측 “김경숙 전 학장이 3번 정유라 ‘잘 봐줘라’ 부탁했다”
[김홍배 기자] 이대 융합콘텐츠학과장 류철균 교수(소설가 '이인화') 측이 "김경숙 전 이대 체육대학장이 '정씨를 잘 봐주라'고 (류 교수에게) 3번 얘기했다"며 "최씨와 정씨를 류 교수에게 보내기도 했다"고 밝혔다.이어 류 교수 측 변호인은 "류 교
김홍배 기자   2017-01-02
[톡톡 시사현장] “얼마나 미웠으면”...이완영·정유라 덴마크 사전 접촉?
[김승혜 기자]우연인가? 잘 짜여진 각본에 의한 방문인가?...그러나 반전의 반전이었다.‘국정농단’ 혐의로 구속기소 된 최순실(60)씨의 딸 정유라(20)씨가 덴마크에서 체포된 가운데 2일 인터넷 상에는 이완영 새누리당 의원의 해외시찰이 논란에 휩싸였
김승혜 기자   2017-01-02
[톡톡 시사현장] 정유라 덴마크서 긴급체포, 한국 언제 오나?
[김홍배 기자]최순실(61·구속 기소)씨의 딸 정유라(21)씨가 1일 (현지 시각) 덴마크 북부 올보르에서 현지 경찰에 불법체류 혐의로 체포됐다.2일 경찰 등에 따르면 덴마크 경찰은 이날 오전 2시께 도피 중인 정씨를 덴마크 북부 올보르그에서 불법 체
김홍배 기자   2017-01-02
[톡톡 시사현장] 朴의 거짓말 "먼저 최순실에게 '교수출신' 장관후보 추천 부탁"
[김홍배 기자]'비선 실세' 최순실(60·구속기소)의 정부 요직 인사개입이 하나둘 밝혀지고 있는 가운데 박근혜 대통령이 먼저 인사 대상자 추천을 요청한 사례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박 대통령은 1일 청와대 출입기자단과 간담회에서 "최씨는 수십 년 된
김홍배 기자   2017-01-02
[톡톡 시사현장] “SK면세점 챙겨라”...안종범 수첩서 朴 지시 증거 확보
[이미영 기자]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 재소환이 임박한 가운데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박근혜 대통령의 뇌물 혐의를 입증할 핵심 증거를 찾아냈다.1일 채널A에 따르면 박근혜 대통령의 지시 사항이 빼곡히 기록한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의 수첩에서
이미영 기자   2017-01-01
[톡톡 시사현장] [뉴스파일] “정유라, 덴마크 승마장에 숨어 있다”
[김승혜 기자]특검의 지명 수배 이후에도 행방이 묘연했던 정유라 씨가 최순실 씨가 국내로 들어오기 전에 함께 머물렀던 덴마크 승마장에 은신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1일 KBS 에 따르면 "정유라가 최순실이 귀국하기 전 함께 머물렀던 승마장에 계속 칩거
김승혜 기자   2017-01-01
[톡톡 시사현장] "조윤선 장관 위증했다"...특검, 진술·물증 확보
[김홍배 기자]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국회에서 위증을 했다"며 국회 국정조사 특별위원회에 조 장관을 위증 혐의로 고발할 것을 공식요청했다고 31일 확인됐다.이날 국회 등에 따르면 특검은 전날 국회 국정조사 특위에 공문을 보내
김홍배 기자   2017-01-01
[톡톡 시사현장] '자진탈당' 요구받은 김진태 “집회 한번 나가는 것도 쉬운 일 아니네”
[김홍배 기자] 미니 태극기, 대형 태극기, 태극기 스티커, 태극기 망토….자칭 애국을 내세우는 시민들이 태극기를 들고 박근혜 대통령을 옹호하는 맞불집회를 열었다.2016년의 마지막 날인 31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시청 인근 대한문 앞.
김홍배 기자   2016-12-31
[톡톡 시사현장] 반기문 "위대한 조직에서 일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
[김민호 기자]“위대한 조직에서 일할 수 있어 영광이었습니다”110년 임기를 마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30일(현지시간) 유엔본부로 마지막 출근 후 유엔 주재 회원국 대사들 및 직원들과 가진 송별회에서 이 같이 소감을 밝혔다.반 총장은 고별사에서 “
김민호 기자   2016-12-31
[톡톡 시사현장] 유재석 연예대상 수상소감에 ‘박사모’ 발끈...대체 왜?
[김승혜 기자]'박사모'(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가 개그맨 유재석씨의 수상소감에 발끈하며 비난했다.지난 29일 '2016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대상을 받은 유재석의 수상 소감에 일부 박사모 회원이 온라인에 비판의 글을 남겼다.이날 유재석은 대상을
김승혜 기자   2016-12-30
[톡톡 시사현장] '주사 아줌마'는 최씨 측근 '백선생'...'세월호 7시간' 의혹 인물?
[김홍배 기자] 이른바 청와대를 출입한 '주사 아줌마'가 최순실 일가가 '백 선생'이라 부르며 단골로 찾던 인물이라는 정황이 나왔다.박영수 특검팀은 유력한 '주사 아줌마'의 실체로 '백 선생'을 지목하고 소재 파악에 나섰다고 YTN이 30일 보도했다.
김홍배 기자   2016-12-30
[톡톡 시사현장] '야매' 주사 맞는 '야매 대통령'..."대통령 채혈 잘 챙기겠다”
[김홍배 기자]대통령 건강은 2급 국가 비밀. 안보와 국가 안위에 직결될 수 있는 사항이기 때문이다. 대통령의 건강 관련 정보는 2급 국가비밀에 해당하기 때문에 대통령의 혈액검사는 국군 병원이나 청와대가 지정한 특정 병원에서 이뤄진다.그렇지만 박근혜
김홍배 기자   2016-12-30
[톡톡 시사현장] 朴 대통령, 내년 최대 목표는 '감옥 안가기'...아시아 리더 중 '최악'
[김승혜 기자]아시아 주요국 지도자들의 2016년 성적표는 어땠고 2017년 과제는 무엇일까.미국 경제매체 블룸버그가 29일(현지시각) '누가 최악의 해를 보냈는가(Who's Had the Worst Year?)'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하면서 내년에
김승혜 기자   2016-12-29
[톡톡 시사현장] 특검, 朴정권 의혹 풀 '키맨' 찾았다
[김홍배 기자]박영수(64·사법연수원 10기) 특별검사팀이 지난 28일 신동철(55) 전 청와대 정무비서관을 소환하자, 정치권과 법조계 안팎에선 "검찰에서 놓친 숨어있던 키맨을 특검이 결국 찾아냈다"는 평가가 나왔다.신 전 비서관에 대한 소환조사는 특
김홍배 기자   2016-12-29
[톡톡 시사현장] "피고인들, 최순실이 무섭다...감방에서 국정개입"
[김홍배 기자]2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22부 심리로 열린 국정농단 비선실세 최순실씨 등에 대한 두번째 재판.이날 최씨 측은 “최순실씨가 김 전 차관에 ‘동계스포츠연대센터가 인재 발굴과 후원을 할 수 있는 곳을 알아봐달라’고 말은 했지만, 특정 기업에
김홍배 기자   2016-12-2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  팩스 : 02)701-00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회장 : 한창희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