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73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탐사뉴스] 20대 총선 후보등록]‘944명’...비례대표 후보 4명중 1명 '전과자'
[김민호 기자]4·13 총선 후보자 등록 마지막 날인 25일까지 전국 253개 선거구에서 944명의 후보자가 등록을 마쳐 3.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26일 제20대 국회의원 후보자 등록 마감 결과 서울 205명을 비롯,
김민호 기자   2016-03-26
[탐사뉴스] '인공지능시대' 이러한 직업이 사라진다
[조성두 기자]“4차 혁명은 산업과 경제, 고용, 사회, 정부 형태까지 모든 것을 바꿀 것이다. 4차 혁명이 불러올 변화를 지각하지 않고 단기적인 업무에만 집중한다면 몇 년 안에 거대한 실업률, 산업 불균형 등의 심각한 문제에 직면할 것이다.”지난 1
조성주 기자   2016-03-24
[탐사뉴스] “회사는 5조원 적자인데”...아랑곳 않는 현대중공업 노조
[이미영 기자]현대중공업 최고경영진이 회사 생존을 위해 노조의 전향적 자세 변화를 요구하고 나섰다.최길선 현대중공업 회장과 권오갑 사장은 22일 사내게시판을 통해 임직원들에게 "최근 10여년간 우리 회사는 너무 비대해졌고, 세상의 변화에 둔감했다"며
이미영 기자   2016-03-23
[탐사뉴스] 공정위, 현대그룹 '일감몰아주기' 포착...제재 착수
[이미영 기자]정재찬 공정거래위원장이 대기업 총수 일가의 사익 편취와 관련한 조사 결과를 순차적으로 처리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먼저 공정위는 현대그룹의 '일감 몰아주기' 혐의를 포착하고 제재 절차에 착수했다.정 위원장은 “어제(21일) 현대증권과 현대
이미영 기자   2016-03-22
[탐사뉴스] '깡통전세' 현실로
[김홍배 기자]지난달 거래된 서울 강서구 방화동 동부센트레빌 2차 아파트의 전용면적 84㎡(1층) 매매가는 3억3000만원이지만 전세금은 이보다 1000만원 비싼 3억4000만원대이다. 서울 도봉구 도봉동 한신아파트의 전용면적 84㎡는 전세금이 매매가
김홍배 기자   2016-03-22
[탐사뉴스] 이재용 ‘글로벌 경영’이 주목되는 이유
[이미영 기자]다음주 국내 재계 관심은 ‘아시아판 다보스 포럼’으로 불리며 22일부터 25일까지 열릴 예정인 ‘보아오(博鰲) 포럼 연차총회 106’ 행사에 모아진다.2002년부터 매년 열리는 이 행사는 올해도 전 세계 정ㆍ재계와 학계 등에서 2,000
이미영 기자   2016-03-20
[탐사뉴스] AI의 습격?…미래 ‘직업’ 지형도 바꾼다
[조성주 기자]최근 네트워크월드 등 외신을 통해 보도된 카네기 멜론 대학 엔터메인먼트 기술 센터 교수이자 셸게임즈(SchellGames)의 CEO 제시 셸이 예측한 가상 현실의 미래 '40가지' 시나리오를 발표한 바 있다.이에 따르면 40번 째 예측에
조성주 기자   2016-03-18
[탐사뉴스] 조폭들, 어떻게 돈 버나?
[김홍배 기자]“조직폭력단체의 규모는 50~99명인 경우가 41.9%, 100명 이상인 경우가 41.2%다. 이는 물리적 위력을 기반으로 불법적인 이익을 얻으려는 조직폭력단체의 특성 때문이다”형사정책연구원이 지난해 8월 기준 전국의 교정기관에 수용 중
김홍배 기자   2016-03-16
[탐사뉴스] [단독]디즈니의 냉혹한 이야기
[조성주 기자]지난해 디즈니는 대량 해고한 미국인 직원들의 자리를 전문 취업비자(H-1B)를 지닌 외국인 노동자들로 대체했다는 의혹으로 인해 연방 노동당국의 취업비자 부정발급 관련 조사를 받았다.당시 미국 내에서도 디즈니을 비롯한 미 기업들의 인력 아
조성주 기자   2016-03-15
[탐사뉴스] 무너지는 性 장벽…화장하는 男, 마라톤 하는 女
[이미영 기자] 남성 뷰티 관련 소비가 늘고 있다. 이와 하께 '화장품은 여성', '스포츠 용품은 남성'이던 기업들의 주요 타깃층 경계가 허물어지고 있다.최근 남성도 미백, 노화 방지 등 기능성을 갖춘 화장품을 찾는 추세다. 또 운동하는 여성이 늘어나
이미영 기자   2016-03-15
[탐사뉴스] "창업주 사모님은 靑春"
[이미영 기자]슈퍼리치 분야에서는 여성은 여전히 ‘소수’다. 사회적 지위가 향상되고 사회활동이 늘면서 전보다 많은 ‘여성 부자’들이 탄생하고 있지만, 남자들에 비하면 그 숫자는 극소수다.얼마 전 포브스가 발표한 ‘세계 부호 순위’에서 여성은 1645명
이미영 기자   2016-03-15
[탐사뉴스] AI에 밀린 '실업시대' 이미 시작됐다
[조성주 기자]알파고 같은 인공지능(AI)에 밀려 대량실업 시대가 일어날 것이라는 예고가 현실로 다가왔다.이세돌 9단과 알파고의 대결로 인공지능에 대한 관심이 급증한 가운데 영국의 한 은행에서 AI의 ‘로봇 어드바이저 서비스’ 대처로 무려 550명의
조성주 기자   2016-03-15
[탐사뉴스] 인간이 이겼다
[조성주 기자]‘인류 대표’ 이세돌 9단이 ‘3전 4기’ 끝에 마침내 인공지능(AI) 컴퓨터 알파고를 넘었다. 이 9단이 지난 세 차례의 대국을 통해 슈퍼컴퓨터 1202대가 연결된 알파고의 약점을 찾아낸 것이라는 분석이다.이 9단은 13일 서울 종로구
조성주 기자   2016-03-13
[탐사뉴스] '현대vs신세계' 백화점 2위 싸움 “갈 때까지 가 보자”
[이미영 기자]지난해 현대백화점이 판교점을 오픈한 데 이어 최근 신세계백화점이 강남점을 증축하며 백화점 업계의 순위 경쟁을 예고했다.특히 현대와 신세계는 몸집 불리기에 나서면서 올해 전국 곳곳에 백화점과 아울렛을 오픈, 크고 작은 경쟁이 예상된다.업계
이미영 기자   2016-03-11
[탐사뉴스] "백화점, 변해야 산다"
[이미영 기자]국내 유통채널의 대표주자인 백화점의 위상이 흔들리고 있다.백화점을 찾는 고객들이 줄면서 매출이 역주행을 하고 있는데다 온라인 마켓의 성장세에 눌려 앞으로도 뚜렷한 반등을 기대하기 힘들기 때문이다.백화점들은 위기탈출을 위해 다양한 카드를
이미영 기자   2016-03-11
[탐사뉴스] [조성주의 잡기노트]미국에서 가장 높은 연봉의 IT 직종은?
미국에서 올해 가장 많은 수입을 기록한 IT 직종을 조사한 결과, 소프트웨어 개발 전문직이 1위를 차지했다.취업정보사이트 '글래스도어'가 최근 발표한 '2016년 고소득 직업군'에 의하면 IT 직종이 올해 연봉이 가장 높은 10개의 직업군 중 5개나
조성주 기자   2016-03-10
[탐사뉴스] 알파고, 어떻게 생겼고 무엇을 생각하나?
[조주영 기자] 이세돌 9단과 바둑 대결을 벌이는 인공지능 '알파고'는 어떤 모습을 하고 있을까.영국 IT기업 딥마인드가 만든 '알파고'는 실체가 없는 소프트웨어다. 알파고는 대용량 프로그램이어서 일반인이 쉽게 접하는 USB나 CD롬 파일로 변환될 수
조성주 기자   2016-03-10
[탐사뉴스] 이세돌 vs 일파고 ‘세기의 대결’...관전 포인트는?
[조성주 기자]전 세계가 주목하는 인간과 기계의 대결, 이세돌 9단과 인공지능 알파고의 세기의 바둑 대결의 날이 밝았다. 이 9단과 알파고는 오늘(9일) 오후 1시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5번기 중 첫판 승부를 벌인다.둘에게 부여된 시간을 감안하면, 이
조성주 기자   2016-03-09
[탐사뉴스] 10대그룹 사외이사 10명 중 4명 '권력기관' 출신
[이미영 기자]올해 신규 또는 재선임된 10대그룹 사외이사의 44%가 장·차관 등 이른바 '권력기관' 출신인 것으로 나타났다.사외이사란 회사의 경영진이 아닌 이사로, 대주주의 독단적인 경영이나 전횡을 차단하기 위한 제도. 경영진이나 최대주주로부터 독립
이미영 기자   2016-03-08
[탐사뉴스] AI(인공지능), 산업현장 접수하고 있다
[조성주기자]“너, 못생겼어!” “도와 드리려고 했을 뿐인데…. 흑, 제가 그렇게 밉상인가요?” “아니야, 사랑해!” “아, 말씀만이라도 고맙습니다. ○○님, 하지만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이에요.”사용자의 짓궂은 물음에도 애플 스마트폰 인
조성주 기자   2016-03-0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  팩스 : 02)701-00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회장 : 한창희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