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3,94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톡톡 시사현장] 검찰 소환 앞둔 조국 집앞에 등장한 '조국수호대', 그들은 누구?
[김홍배 기자] 검찰이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학교 교수를 11일구속 기소할 예정인 가운데 이제 관심은 조 전 장관의 검찰 소환에 쏠리고 있다.조 전 장관은 복직 이후 주로 자택에 머물며 학교에는 나가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대
김홍배 기자   2019-11-10
[톡톡 시사현장] 【단독】 김인수 영국 한인변호사, 국제형사재판소(ICC)에 윤석열 검찰총장 고발장 접수
[심일보 대기자] 영국 한인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는 김인수 변호사가 조국 전 법무장관과 그 가족 수사와 관련, 네덜란드 헤이그에 있는 국제형사재판소 (International Criminal Court) 에 윤석열 검찰총장과 서울중앙지검 제3차장검사,
심일보 기자   2019-11-09
[톡톡 시사현장] 임한솔, '전두환 골프 현장' 녹취록 공개[전문]..."즉각 유치장에 가둬야"
[김홍배 기자] 전두환 씨를 골프장에서 포착해 촬영한 정의당 임한솔 부대표가 당시 현장 녹취록을 공개했다.임 부대표는 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난 7일 강원도 홍천의 한 골프장에서 취재한 전체 기록을 올렸다.임 부대표가 공개한 기록에 따르면 전 씨는
김홍배 기자   2019-11-09
[톡톡 시사현장] '투표조작' 안준영 PD..."접대부 동석 초호화 술대접...1억 넘었다"
[신소희 기자] 케이블 음악채널 엠넷의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X101' 등의 투표조작 혐의를 받는 PD 안준영(40)씨가 시즌2가 끝난 뒤인 지난해 1월부터 올해 7월까지 약 1년6개월 동안 강남지역 유흥주점에서 기획사 측으로부터 접대부들도 동석안
신소희 기자   2019-11-09
[톡톡 시사현장] 윤지오, 인터폴 적색수배에 “내겐 해당 안 돼”...SNS 통해 반박
[신소희 기자] 후원금 사기 등 의혹을 받고 있는 배우 윤지오(32·본명 윤애영)씨가 인터폴 적색수배자가 됐다.8일 경찰에 따르면 인터폴은 지난 6일 윤씨에 대한 적색수배서를 발부했다. 경찰은 앞서 지난 1일 윤씨에 대한 체포영장을 토대로 인터폴에 적
신소희 기자   2019-11-08
[톡톡 시사현장] 【인터뷰+】'고유정 살인' 펜션 운영자 "'주인 정말 안와보냐' 수차례 확인"
[신소희 기자] 고유정이 전 남편을 살해한 펜션 주인에게 수차례 '정말로 와보지 않냐'고 물었던 것으로 확인됐다.6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는 펜션 운영자인 부부의 아들 A씨가 출연해 심경을 밝혔다. 그는 "더 이상 운영하는 게 어렵다고
신소희 기자   2019-11-06
[톡톡 시사현장] '적색 수배' 윤지오 “캐나다 경찰이 한국 가지 말라 했다?”...또 거짓말?
[김승혜 기자] 경찰이 체포영장이 발부된 배우 윤지오(32)에 대해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하며 여권을 무효화하는 조치에 나섰다.5일 경찰에 따르면, 고 장자연 사건의 증언자로 주목을 받다 후원금 사기, 거짓 증언 논란에 휩싸인 윤지오의 신병을 확보하
김승혜 기자   2019-11-05
[톡톡 시사현장] 박찬주 '오발탄' 기자회견 “군 민병대 수준...삼청교육대 훈련 받아야”
[김홍배 기자] "지금 대한민국에는 대통령만 있을 뿐 군통수권자는 없다. 우리 군이 민병대 수준으로 전락했다"자유한국당 영입 논란의 당사자인, 박찬주 전 육군 대장이 4일 기자회견에서 한 말이다.박 전 대장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63빌딩 별관에서
김홍배 기자   2019-11-04
[톡톡 시사현장] 檢, 금융위 압수수색 ...김태우 "조국!! 도무지 이해가 안된다"
[김홍배 기자] 김태우 전 수사관의 고발로 시작된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감찰 무마 의혹을 파해치기위해 검찰이 4일 금융위원회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유 전 부시장이 금융위 재직 시절 비위 행위를 저질렀다는 첩보를 받고 청와대 감찰반이
김홍배 기자   2019-11-04
[톡톡 시사현장] '조국家'의 몰락...아내·조카는 서울, 동생은 동부
[신소희 기자]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동생이 두 번째 영장으로 결국 구속되면서, 일가 3명이 동시에 수감생활을 하게 됐다. 조 전 장관의 어머니인 박아무개 웅동학원 이사장에 대해서도 곧 조사가 이뤄질 가능성이 크다.2일 법조계에 따르면 조 전 장관의
신소희 기자   2019-11-02
[톡톡 시사현장] 경제성장률 모르는 이호승 경제수석...송언석 "이러니 나라 경제가 이 모양"
[김민호 기자]1일 열린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에선 송언석 자유한국당 의원이 기획재정부 후배였던 이호승 청와대 경제수석을 강하게 비판해 눈길을 끌었다. 이 수석은 첫 운영위 출석에서 혹독한 ‘신고식’을 치렀다.이 수석은 이날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
김민호 기자   2019-11-01
[톡톡 시사현장] '文 모친상 비아냥' 민경욱에 '부글부글'..."추잡하고 저질 같은 XX"
[김승혜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모친인 고(故) 강한옥 여사에 대해 부적절한 발언한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이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1일 포털사이트 네이버와 다음에는 유기홍 전 의원과 민경욱 의원이 검색어에 올랐다. 민경욱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과 그
김승혜 기자   2019-11-01
[톡톡 시사현장] 조국 동생 결국 구속...조국 턱밑까지 왔다
[김홍배 기자] 웅동학원 교사 채용 비리와 위장소송 등 혐의를 받는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52)씨가 결국 검찰에 구속됐다.지난 9일 영장이 기각된 지 22일 만이다. 조씨의 신병을 확보한 검찰이 조 전 장관, 정경심(57‧
김홍배 기자   2019-11-01
[톡톡 시사현장] 조국 동생, 다시 구속심사 이번엔 구속?…"채용비리 인정"
[김홍배 기자] 웅동학원 허위 소송 및 채용 비리 관련 혐의를 받고 있는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동생이 31일 두 번째 구속 심사를 받았다. 조국 전 법무부장관 동생 조모씨의 구속 심사가 6시간가량 진행된 뒤 종료됐다. 조씨 측은 구속 심사에서 채용 비
김홍배 기자   2019-10-31
[톡톡 시사현장] PD수첩 '검사범죄 2부', 방송금지 가처분 기각··· ‘정상방송’
[김승혜 기자] PD수첩 ‘검사범죄 2부’가 우여곡절 끝에 예정대로 오늘(29일) 밤 11시5분 방송된다.법원이 MBC PD수첩 검사 범죄 2부 '검사와 금융재벌' 편에 대한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기각했다.서울서부지법 민사합의21부(김정운 부장판사)
김승혜 기자   2019-10-29
[톡톡 시사현장] 유시민 “쿨했다는 윤석열, 쿨하게 까겠다”...'조국 내사' 증거 공개
[김승혜 기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전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지명에 앞서 조 전 장관 일가를 내사했다는 자신의 주장에 대한 근거를 공개한다고 밝혔다.29일 오후 6시 노무현재단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는 "유 이사장 주장의 근거를 대라"는 검찰
김승혜 기자   2019-10-29
[톡톡 시사현장] 文대통령 모친 강한옥 여사 위독…文, 오후 ‘부산行’
[김홍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강한옥 여사의 건강이 위중한 것으로 29일 확인됐다.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일정을 마치고 강 여사가 입원해 있는 병원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현재 매우 위독한 상황이며 모든 상황에
김홍배 기자   2019-10-29
[톡톡 시사현장] '조국 동기' 진중권 교수, 정경심 또 비판 "표창장 위조 가능성 있다"
[김홍배 기자] 진보 노객 진중권 동양대 교수가 조국 전 법무부장관 부인 정경심 교수의 동양대 표창장관 관련, "위조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발언해 논란이 됐다.지난 25일 방송된 'TV조선'의 탐사보도 프로그램 ‘탐사보도 세븐 - 조국 수호자들의 민낯
김홍배 기자   2019-10-28
[톡톡 시사현장] 알바그다디 제거 작전 【재구성】..."개에 쫓기다 막다른 터널서 자폭"
[김홍배 기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7일(현지시간 기준) 오전 백악관에서 알바그다디의 사망 사실을 공식 발표하면서 미군의 작전 경과를 설명했다.미국 CIA는 약 한달 전부터 쿠르드족으로부터 정보를 입수하며 알바그다디의 행방을 찾고 있었다. 그 결
김홍배 기자   2019-10-28
[톡톡 시사현장] 김경율 “'조국, 정경심에 5000만원 송금' 보도...윤석열과 jtbc의 음모"
[신소희 기자] 검찰이 정경심 교수가 WFM주식 12만 주를 사기 직전, 조국 전 장관 계좌에서 정경심 교수 계좌로 5000만 원이 송금된 점을 주목하고 있다는 지난 25일 JTBC 보도에 대해 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 소장을 지낸 김경율 회계사가 조 전
신소희 기자   2019-10-28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