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21,91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건사고] 낸시랭 남편 왕진진 구속 기로에서 잠적..."A급 지명수배"
[신소희 기자]방송인 낸시랭과 이혼소송중 특수폭행‧협박 등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던 왕진진(본명 전준주)씨가 구속 기로에서 잠적해 지명수배 됐다.전준주는 두 건의 특수강도강간 혐의로 12년을 복역했고, 복역 중에는 故장자연의 편지를 위조해
신소희 기자   2019-04-05
[톡톡 시사현장] '소송취하서 위조혐의' 강용석 2심서 무죄...'옥중 로펌' 화제
[김승혜 기자] 자신과 불륜설이 불거졌던 유명 블로거의 남편이 낸 소송을 취하시키려 문서를 위조한 혐의로 1심에서 법정구속된 강용석(50) 변호사가 2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강 변호사는 163일 만에 구속 상태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됐다.서울중앙지법
김승혜 기자   2019-04-05
[정치+] ‘강원 산불’ 불똥 맞은 나경원..."무지, 박근혜만의 문제 아냐"
[김민호 기자] 많은 재산 피해와 이재민을 발생시킨 ‘강원 산불’의 불똥이 자유한국당과 나경원 원내대표에게 튀었다.강풍을 탄 산불이 맹렬한 기세로 강원 고성과 속초지역을 휩쓸 무렵 나 원내대표가 국회 운영위원회에 참석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산
김민호 기자   2019-04-05
[연예] '장군의아들' 배우 이일재, 폐암 투병 끝 5일 새벽 별세…향년 59세
[김승혜 기자]배우 이일재가 폐암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났다. 향년 59세.하얀돌이앤엠 측은 5일 "이일재는 오늘 새벽 입원해있던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호스피스 병동에서 가족이 지켜보는 가운데 눈을 감았다. "고 전했다.이일재는 지난해 한
김승혜 기자   2019-04-05
[톡톡 시사현장] 【르포】 쑥대밭 된 속초 장천마을…"하룻밤새 잿더미" 울먹
[신소희 기자]화마가 휩쓸고 간 속초시 장천마을은 마을 전체가 사실상 초토화됐다. 집이 불타지 않은 일부 주민들은 잔불을 확인하며 뜬눈으로 밤을 새웠다. 이 마을은 이번 화재로 피해가 가장 큰 동네 중 한 곳이다.5일 오전 잿더미가 된 집을 바라보던
신소희 기자   2019-04-05
[ISSUE진단] 스페인 북한 대사관 침입 주도 ‘에이드리언 홍’ 누구?
[김홍배 기자]지난달 스페인 주재 북한 대사관 침입한 북한민주화 단체 ‘자유조선(구 천리마민방위)’의 리더로 알려진 ‘에이드리언 홍 창’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AFP통신은 지난달 27일(현지 시각)에 따르면 스페인 법원이 이번 사건을 주도한 것
김홍배 기자   2019-04-05
[피플· 인터뷰] 【독자칼럼】 식목의 적기를 말하다.
충청도관찰사로 재직하고 있던 인물이 한옹(韓雍·1352∼1425)이다. 현재 곡산 한씨는 전국적으로 6,226여명(·2015년 기준)이 생존해 있고, 경주시 건천읍 과 충북음성을 주요 세거지로 갖고 있다. 한옹은 한성부윤 경상도,충청도관찰사 외
시사플러스   2019-04-05
[탐사뉴스] 마약스캔들 '재벌家 도련님' 더 있다
[이미영 기자]소위 '재벌가 도련님들'의 마약스캔들이 화제다.현재 경찰에 의해 체포된 재벌 3세는 SK그룹 최영근(32) 씨와 현대가 정현선(30). 삼성 이부진 사장이 프로포폴 투약혐의까지 받고 있는 것을 감안하면 10위 그룹 내 오너 일가들이 마약
이미영 기자   2019-04-05
[톡톡 시사현장] 강원 고성·속초 산불 속초 시내 접근...'대피·폭발·사망' 아수라장
[신소희 기자]불에 타 녹아버린 버스, 속수무책으로 타들어 가는 민가, 하늘을 뒤덮은 연기, 이 모든 것을 비웃기라도 하듯 번지는 불길.지난 4일 강원 고성에서 발생해 속초로 번진 산불현장은 불이 타고 있어도 끌 수 있는 사람이 없고, 끌 수도 없을
신소희 기자   2019-04-05
[톡톡 시사현장] 손석희, 故 노회찬을 말하며 말을 잇지 못했던 이유
[김승혜 기자]손석희 앵커 브리핑이 시청자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손석희 앵커가 故 노회찬 전 의원을 떠올렸다.4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앵커 손석희가 '노회찬에게 작별을 고합니다'라며 앵커브리핑을 열였다. 이어 손석희 앵커는 "노회찬.
김승혜 기자   2019-04-05
[연예] '정준영 단톡방' 연예인 10명, 공개, 누구?...가수 에디킴도 입건
[김승혜 기자] '정준영 단톡방' 연예인 10명의 실명이 공개된 가운데 에디킴(본명 김정환·29)도 정준영 등과 함께 있는 탄독방에 음란물을 올린 것으로 확인됐다.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 혐의로 에디킴을
김승혜 기자   2019-04-04
[톡톡 시사현장] '마약 혐의' 남양유업 외손녀 황하나 체포...구속영장 신청 검토
[신소희 기자]경기남부경찰청 마약수사대는 4일 성남 분당서울대병원에 입원 중이던 황하나(31)씨를 체포해 이날 오후 2시50분께 경기남부청으로 압송했다.황씨는 경기남부청에 도착 당시 주황색 후드티 차림이었고, 얼굴은 모자와 마스크 등으로 가린 상태였다
신소희 기자   2019-04-04
[연예] 로이킴, 오디션스타·음원강자의 추락...피의자 신분으로 전환
[김승혜 기자]서울지방경찰청은 로이 킴(26·김상우)을 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 혐의로 입건해 조사를 받으라고 통보했다고 4일 밝혔다.경찰 관계자는 '로이킴이 직접 찍은 사진을 올린 것인가'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촬영은 확인된 바가 없다"고 답했다.
김승혜 기자   2019-04-04
[톡톡 시사현장] 【사건창】장애인 성폭행범으로 몰린 아버지, 유산까지 하며 진실 밝힌 딸
[신소희 기자]“하루 아침에 장애인 성폭행범으로 몰려 구속된 아버지. 그러나 아버지는 피해자의 얼굴조차 알지 못한다고 했다. 아버지의 결백을 굳게 믿은 딸 혜정씨(가명)는 그날 이후 직접 사건을 파헤치기 시작했다.”2일 밤 MBC ‘PD수첩’에서 하루
신소희 기자   2019-04-03
[정치+] 【D-DAY】 4·3 보궐선거 '경우의 수'
[김민호 기자] 4·3 국회의원 보궐선거 투표가 시작됐다. 경남 창원 성산과 통영 고성에서 국회의원을, 전북 전주시 라 그리고 경북 문경시 나, 라에서 기초 의원을 뽑는다.이번 선거는 임기 일 년짜리 '미니 선거'지만, 결과에 따라서는 향후 정국 상황
김민호 기자   2019-04-03
[톡톡 시사현장] "새빨간 거짓말이 거짓말"...김성태, 딸 지원서 사장에게 직접 전달
[김민호 기자]"이런 새빨간 거짓말을 대명천지에 할 수 있느냐."지난해 12월 20일 KT 관계자들의 입을 빌려 자유한국당 김성태 의원 딸인 김아무개씨의 비정규직 채용·정규직 전환 과정에서 윗선의 지시와 특혜 의혹이 있었다는 한겨레 보도에 본인 딸의
김민호 기자   2019-04-03
[연예] 알고보니 가수 로이킴...'정준영 단톡방' 멤버였다"
[김승혜 기자]정준영 단톡방’ 사건으로 참고인 조사를 받게된 연예인 김모씨는 가수 로이킴으로 확인됐다.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가 정준영 사건과 관련, 로이킴을 참고인으로 조사하는 일정을 조율 중이라고 스포츠경향이 2일 보도했다. 소문으로 나돌다가 실명
김승혜 기자   2019-04-02
[사건사고] '법원공탁 회삿돈 60억원' 도박에 쓴 '간 큰' 현대건설 대리
[신소희 기자]소송 등의 이유로 회사가 법원에 맡겨둔 공탁금 수십억원을 빼돌린 대형 건설사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2일 뉴시스에 따르면 서울 종로경찰서는 현대건설 대리급 직원 A씨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횡령 혐의로 전날 구속했다. A
신소희 기자   2019-04-02
[사회일반] 배터리 오래쓰는 방법
[이미영 기자]최근 새롭게 출시되는 스마트폰들의 가격이 수십만원에서 100만 원 이상까지 크게 올랐다. 또한 삼성전자의 갤럭시 S10, 애플의 아이폰, LG전자의 G시리즈 등은 다양한 기능과 업그레이드 된 스펙을 자랑하지만 다양한 기능을 활용하다 보니
이미영 기자   2019-04-02
[기업경제] 네이버, 내일부터 모바일 웹 첫 화면 뉴스·실검 뺀다
[이미영 기자]네이버가 모바일 웹 첫 화면에서 뉴스와 실시간급상승검색어를 빼는 등 전면 개편을 단행한다. 다만 사용자가 2배 가량 많은 앱(APP) 버전은 사용자들이 현행 첫 화면을 유지하되 사용자들이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 지난해 10월 모바
이미영 기자   2019-04-02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