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48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피플· 인터뷰] 냉전 종식 이끈 '아버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 별세…향년 94세
[김홍배 기자]조지 H.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1일 별세했다. 향년 94세.아들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과 구분하기 위해 '아버지 부시'로 불려온 부시 전 대통령은 지난 4월 부인 바버라 여사가 92세를 일기로 별세한 뒤 입원을 반복하며 치료
김홍배 기자   2018-12-01
[피플· 인터뷰] 육군 정훈병과 창설 69년만에 여군 임명, 박미애 준장
[김홍배 기자] 창군 이래 최초의 여성 장군 정훈병과장이 탄생했다.국방부는 22일 후반기 장성급 장교 인사를 단행하며 박미애(53·여군정훈 3기) 대령을 준장으로 진급한다고 밝혔다. 1988년 임관한 박 준장은 2006년 중령으로 진급했고, 육군본부
김홍배 기자   2018-11-22
[피플· 인터뷰] 전여옥 “文정부, 고도비만 김정은 말고 실직한 가장들 주름살 걱정하라”
[김민호 기자]전여옥 전 새누리당 의원이 정부를 향해 "김정은의 서울 답방에 목 매지 말고, 산해진미로 고도비만인 김정은 걱정이 아니라 실직한 가장의 깊어지는 주름살 걱정 좀 하기 바랍니다"라고 22일 강하게 비판했다.전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
김민호 기자   2018-11-22
[피플· 인터뷰] 한국인 최초 '인터폴' 총재 탄생…김종양 전 경기경찰청장, 누구?
[김홍배 기자] 한국인 최초 '인터폴'(INTERPOL) 수장이 탄생했다.경찰청은 21일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열린 제87차 인터폴 총회에서 김종양 인터폴 선임 부총재가 러시아 출신 알렉산더 프로코프추크 유럽 부총재를 제치고 새 총재로 선
김홍배 기자   2018-11-21
[피플· 인터뷰] 美하원 입성 앤디 김, 누구?..."일할 준비 됐다"
[김홍배 기자]초접전 끝에 미국 연방하원 입성이 확정된 한국계 미국인 앤디 김은 14일(현지시간) "내 고향 지역구에 기여하는 일을 할 준비가 됐다"고 포부를 밝혔다.앤디 김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같이 밝힌 뒤 "워싱턴에서 진실되고 정중하게
김홍배 기자   2018-11-15
[피플· 인터뷰] 별이 된 '슈퍼 히어로'…마블의 전설 스탠 리 별세, 향년 96세
[김승혜 기자]수많은 슈퍼 히어로 캐릭터를 만들어낸 미국 만화업계 거물 스탠 리가 12일(현지시간) 별세했다.미국 CNN등 주요언론은 스탠 리가 이날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의 시더-시나이 메디컬센터에서 숨을 거뒀다고 전했다. 올해로 96세인
김승혜 기자   2018-11-13
[피플· 인터뷰] 【인터뷰】‘아베노믹스’ 설계자가 본 韓경제 "경제체질 바꿔야“
[이미영 기자]일본을 20년 장기불황에서 구출해 낸 주역은 '아베노믹스'이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지난 9월 집권 자민당 총재선거에서 3연임에 성공하면서 전후 최장수 총리 재임 기록을 세울 수 있게 된 것도 그의 경제정책에 대한 일본 정치권과
이미영 기자   2018-11-12
[피플· 인터뷰] 【피플】스티브 아오키 "방탄소년단, 반백년 전 이소룡이다"
[김승혜 기자] "영어로 노래하는 대스타들도 이뤄내지 못한 성과를 냈다. 20년이 지나서 돌아봤을 때 방탄소년단은 역사에 남을 기록들을 세웠다. 결과적으로 아시아인들이 메인스트림을 장악하게 된 데 함께 할 수 있었다는 것에 겸손하게 큰 감사를 느끼고
김승혜 기자   2018-11-01
[피플· 인터뷰] 이창호 前 KBS 아나운서, 24일 지병으로 별세...향년 75세
[김승혜 기자]이창호 전 KBS 아나운서가 24일 오전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75세.경기도 광주 출생인 고인은,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1969년 KBS에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KBS 2TV ‘무엇이든 물어보세요’와 ‘TV쇼 진품명품’ 진행을 맡았으
김승혜 기자   2018-10-25
[피플· 인터뷰] 【길 위에서15】오만(傲慢)
나는 내 자신을 가만히 관조하며 내가 가야 할 미래를 상상한다. 그리고 그곳으로 거침없이 달려간다. 그러나 내가 그 거룩한 여정으로 떠날 때마다, 나도 모르게 쌓이는 것이 있다. 내가 아무리 떨쳐버리려 해도 나에게 겹겹이 달라붙는다. 이 괴물의 이름은
김승혜 기자   2018-10-15
[피플· 인터뷰] 테너 오정욱 오늘 발인···부인 이혜경, 뮤지컬 공연 마치고 오열
[김승혜 기자]뮤지컬 배우 이혜경 남편 성악가 오정욱의 발인식이 오늘(11일) 엄수된다. 고인은 지난해 여름 췌장암 말기 판정을 받고 투병해왔다.추계예대 성악과를 나온 오정욱은 뮤지컬, 오페라 등 여러 장르의 무대에서 활약했다. 뮤지컬배우 이혜경(47
김승혜 기자   2018-10-11
[피플· 인터뷰] MB에 "책임맞는 처벌" 15년 선고한 정계선 부장판사...누구?
[김승혜 기자]이명박 전 대통령 사건의 재판장인 정계선(49·사법연수원 27기) 부장판사가 5일 소신대로 전직 최고 권력자에게 공평한 법의 잣대를 들이대면서 정 판사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이날 정 부장판사는 이 전 대통령에게 징역 15년의 실형
김승혜 기자   2018-10-05
[피플· 인터뷰] 임내현 전 국회의원, 21일 새벽 무단횡단하다 교통사고 사망
[신소희 기자]임내현 전 국회의원이 21일 새벽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향년 66세.21일 서울서초경찰서에 따르면, 임 전 의원은 이날 새벽 4시께 서울 남부순환로를 건너다가 지나가던 SUV 차량에 치여 사고를 당했다. 임 전 의원은 소속 법무법인 회식
신소희 기자   2018-09-21
[피플· 인터뷰] SC제일은행 박현주 부행장, '성평등 기여한 100인의 여성임원' 선정
[이미영 기자]SC제일은행은 박현주 커머셜기업금융총괄본부 부행장이 영국 파이낸셜타임즈가 뽑는 '성평등 기여한 100인의 여성임원'에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파이낸셜타임스와 직장 내 다양성을 지원하는 영국 회원제 조직 '인볼브'가 공동 주관하는 '비즈
이미영 기자   2018-09-21
[피플· 인터뷰] 전여옥 “유은혜, 문대통령 위해서도 사퇴해야”
[김승혜 기자]전여옥 전 의원이 19일 “워낙 흠결이 많은 후보라고 하지만 청문회를 지켜보니 매우 무능했다”며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후보자의 자진 사퇴를 주장한데 이어 20일 유은혜 후보 청문회를 보면서 정말 이해할 수가 없다“고 비판을 이어갔
김승혜 기자   2018-09-20
[피플· 인터뷰] 배우 김인태 선생 별세, ‘천의 얼굴’ 명연기...향년 88세
[김승혜 기자]원로배우 김인태가 12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88세.10년 넘게 전립선암, 파킨슨병, 근무력증 등으로 투병하다가 이날 오전 경기 용인 요양병원에서 세상을 떠났다.연극배우로 출발해 안방극장을 누빈 대표적인 배우다. 서라벌예술대학을 졸
김승혜 기자   2018-09-12
[피플· 인터뷰] ‘박치기 왕’ 김일 수제자 이왕표, 암 투병 끝에 별세...향년 64세
[신소희 기자]'영원한 챔피언'이라는 별명으로 한국 프로레슬링의 대부로 활약했던 이왕표 한국 프로레슬링연맹 대표가 4일 오전 9시 48분 별세했다. 향년 64세.한국 프로레슬링의 전설인 ‘박치기왕’ 김일의 수제자로 1975년 프로레슬러로 데뷔한 고인은
신소희 기자   2018-09-04
[피플· 인터뷰] 전여옥 "유은혜 카드 노림수는 '여성표'와 교육계 기득권 몰아내기"
[김승혜 기자]차기 사회부총리겸 교육부장관으로 지명된 유은혜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지명 철회를 요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이틀만에 3만명이 넘어선 가운데 보수 논객 전여옥 작가가 쓴소리를 날렸다.전 작가는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런 일은 전에는 없었
김승혜 기자   2018-09-01
[피플· 인터뷰] '베트남전 영웅' 매케인 상원의원 별세...누구?
[김홍배 기자]베트남전의 영웅이자, 미국 보수의 양심으로 많은 존경을 받아온 존 매케인 상원의원이 25일(현지시간) 암투병 끝에 결국 세상을 떠났다고 CNN 등 미국 언론들이 일제히 보도했다. 향년 81세.매케인 상원의원실은 이날 성명을 통해 고인의
김홍배 기자   2018-08-26
[피플· 인터뷰] '하숙생' 원로가수 최희준 별세, 향년 82세
[김승혜 기자]'하숙생' 등으로 당대를 풍미한 1960년대 톱가수 최희준(82)이 24일 별세했다. 향년 82세.최희준은 1960년 '우리 애인은 올드 미스'로 데뷔했다. '인생은 나그네 길'이라는 노랫말로 유명한 '하숙생'은 1964년 동명 라디오
김승혜 기자   2018-08-2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