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2,13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톡톡 시사현장] '軍 댓글공작' 김관진 구속…MB향한 검찰 수사 급물살
[김민호 기자]이명박 전 대통령이 자신을 겨냥한 최근 검찰 수사와 관련해 내일(12일) 직접 입장을 밝힐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군 사이버사령부의 정치개입 사건에 관여한 혐의를 받는 김관진 전 국방장관과 임관빈 전 국방부 국방정책실장이 11일 구속됐다.
김민호 기자   2017-11-11
[톡톡 시사현장] 용인 일가족 살해범 아내,자필 쪽지 통해 억울함 호소 '억울해요'
[신소희 기자]경기 용인 일가족 살해범의 아내가 검찰에 송치되면서 자신도 남편에게 속았다며 억울하다고 주장했다.용인동부경찰서는 10일 존속살인 및 살인 등 혐의로 구속된 정모(32·여)씨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정씨는 이날 경찰서를 나서면서
신소희 기자   2017-11-10
[톡톡 시사현장] 태블릿PC 공개 최순실…"본 적도 쓴 적도 없다"
[김홍배 기자]최순실씨의 국정 농단 혐의의 핵심 증거가 됐던 ‘태블릿PC’가 9일 법정에서 공개됐다. 최씨는 “오늘 태블릿PC를 처음 봤고 사용한 적도 없다”고 주장했다.국정농단 사건의 주요 증거물로 꼽히는 '태블릿PC'에 대한 법정 검증이 9일 진행
김홍배 기자   2017-11-09
[톡톡 시사현장] 현 靑수석 측근 체포...J 수석은 '갓(god)병헌' 정무수석?
[이미영 기자] 검찰이 한국 e스포츠협회 자금 유용 정황을 포착하고 압수수색에 나서면서 정치권에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이와 함께 이 사건 정점에는 현 청와대 J수석의 측근이 연루돼 있어 수사의 칼 끝이 '살아있는 권력'을 겨냥하고 있는 게 아니냐는
김홍배 기자   2017-11-07
[톡톡 시사현장] "살아 있네~ 이건희"...TV보며 간호사와 의사소통
[이미영 기자]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병실에서 TV로 영화를 보고 간호사와 의사 소통을 할 정도로 호전됐다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7일 TV조선은 최근 삼성서울병원 최고층 20층의 오른쪽 끝 병실에 있는 이 회장의 모습을 찍어 이 같이 보도했다.매체에
이미영 기자   2017-11-07
[톡톡 시사현장] ‘검찰 치욕의 날‘ 현직 검찰 간부 2명 구속...장호중 전 부산지검장등
[김홍배 기자]검찰이 단일 사건으로 ‘현직 검찰 간부 2명 구속’이라는 수모를 받았다. 또 현직 검사장급 검찰 간부가 구속된 것은 넥슨으로부터 각종 특혜를 받은 혐의로 작년 7월 구속기소 된 진경준 전 검사장에 이어 검찰 역사상 두 번째 불명예이기도
김홍배 기자   2017-11-07
[톡톡 시사현장] "같은 질문하느라 고생이 많다"...우병우가 미소 보인 이유
[김민호 기자]기자: "추명호 전 국가정보원 국장이 구속됐는데 비선보고 받은 것 인정하십니까"우병우 : "매일 같은 것 질문하느라 고생 하십니다"6일 오전 9시50분께 법원청사 앞에서 우병우 전 민정수석이 기자와 나눈 대화다실제 기자의 질문에 무표정으
김민호 기자   2017-11-06
[톡톡 시사현장] 【뉴스+】"박근혜, 4억 변호사비 전액 현금 지급"…檢, 계좌 추적
[김홍배 기자]박근혜 전 대통령이 지난해 탄핵심판부터 현재 형사재판까지 수억 원의 변호사 수임료를 현금으로 지급한 사실이 확인됐다.5일 SBS는 검찰은 이 돈의 출처를 국정원이 청와대에 상납한 특수활동비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매체에 따르면 지난해 12
김홍배 기자   2017-11-05
[톡톡 시사현장] 【사건PICK】 여성 9명 남성 71명 '집단 성관계' 모임..."여대생에 공무원까지"
[신소희 기자]음란사이트를 운영하며 SNS를 통해 '집단 성관계 모임'까지 주선한 일당이 검거됐다.경기 수원과 안양 등지의 모텔에서 남자 10∼15명과 여자 1명의 집단 성매매 모임을 29회 주선해 이 장면을 촬영하거나 음란사이트에 올린 제작자
신소희 기자   2017-11-05
[톡톡 시사현장] 【사건PICK】'한샘 성폭행' 가해자 카톡 내용 공개,,,네티즌 '진실공방'
[신소희 기자]한샘에서 벌어진 신입사원 성폭행 논란 사건에서 가해자로 지목된 인물이 인터넷에 본인 입장을 밝히는 글을 올리면서 진실 공방이 가열되고 있다.이 사건을 수사한 경찰과 검찰은 성폭행 혐의가 없는 것으로 판단해 불기소 처리한 바 있다.4일 한
신소희 기자   2017-11-04
[톡톡 시사현장] 【뉴스+】"박근혜, '문고리 3인방'에 명절 떡값 3억6000만원 줬다"
[김홍배 기자]"박 전 대통령이 우리에게 명절 때 쓰라고 한 사람당 1년에 약 3000만원씩 줬는데 그 돈은 우리가 박 전 대통령에게 건넨 특수활동비에서 나온 것으로 알고 있다"검찰은 이재만 전 청와대 총무비서관 등 이른바 '문고리 3인방 비서관'으로
김홍배 기자   2017-11-04
[톡톡 시사현장] "강간 제발 도와주세요" 한샘 신입 女직원 폭로...파문 '일파만파'
[신소희 기자]중견 가구업체 한샘의 신입 여사원이 성폭행을 당했다는 폭로글이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지난 달 29일 자신이 성폭행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A모씨가 한 포털사이트 커뮤니티 게시판에 "강간 제발 도와주세요. 입사 3일만에 신입사원 강간,
신소희 기자   2017-11-04
[톡톡 시사현장] 【뉴스+】상납 중단 2달 만에 "대통령이 돈 필요하다"...2억 더 받아
[김홍배 기자]"대통령이 돈이 필요하다 합니다."지난해 9월 청와대가 국정원에 2억 원을 추가로 요구해서 돈을 받은 사실이 확인됐다. 이때는 국정농단 의혹이 불거지기 시작해 국정원에 특수활동비 상납을 중단하라고 지시한지 2개월이 지난 시점이다,3일 S
김홍배 기자   2017-11-03
[톡톡 시사현장] '문고리'도 간 곳 모르는 '40억' 행방...최순실이 수상하다
[김홍배 기자] 검찰이 상납금을 받는 창구 역할을 한 안봉근 전 국정홍보비서관과 이재만 전 총무비서관조차 구체적인 자금 용처를 모른다는 취지로 진술함에 따라 최순실씨에게 일부 자금이 흘러갔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보고 본격적인 자금 흐름 추적에
김홍배 기자   2017-11-03
[톡톡 시사현장] 【사건톡】죽음 앞에서도 화해 못한 이재명, 이재선 형제...유족측 "무슨 염치로"
[김승혜 기자]마지막 가는 길, 이재명, 이재선 형제는 끝내 화해의 악수를 나누지 못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이 폐암으로 세상을 떠난 친형의 빈소를 찾았지만 유족들의 반대로 끝내 조문하지 못하고 발길을 돌렸기 때문이다.3일 중앙일보는 이재명 시장은 전날
김승혜 기자   2017-11-03
[톡톡 시사현장] 이재만·안봉근, 뇌물 혐의 구속…박근혜 '정조준'
[김홍배 기자]박근혜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 수십억여원을 상납받은 혐의 등을 받고 있는 '문고리 2인방' 안봉근(51) 전 청와대 제2부속비서관과 이재만(51) 전 총무비서관이 결국 구속됐다.조사과정에서 특수활동비 상납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김홍배 기자   2017-11-03
[톡톡 시사현장] 【국정원게이트】'3개월 자유' 조윤선, 구속 가능성은?
[김홍배 기자]국정원 상납금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비자금 의혹으로 확대되면서 검찰이 조윤선 등 관련자들의 줄소환을 예고했다.2일 검찰에 따르면 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원이 특수활동비 일부를 청와대에 상납하면서 조 전 장관에게도 이 돈이 건네진 것으로 보
김홍배 기자   2017-11-02
[톡톡 시사현장] 【국정원게이트】이재만 “박근혜 지시로 돈 받았다”
[김만호 기자]국가정보원의 '청와대 뇌물 상납' 의혹에 박근혜 정부 시절 청와대 핵심 실세들의 이름이 잇따라 등장하면서 '국정원발 게이트'로 번질 조짐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재만(51) 전 청와대 총무비서관이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국정원 돈을 받았
김민호 기자   2017-11-02
[톡톡 시사현장] "나도 받았다" 정호성도 국정원 뇌물수수 자백
[신소희 기자] 박근혜 정부 국가정보원이 박 전 대통령의 ‘문고리 3인방’에게 정기적으로 건넨 특수활동비가 월 5000만원에서 1년만에 월 1억원으로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2일 경향신문은 구속영장이 청구된 이재만(51)·안봉근(51) 전 비서관뿐 아
신소희 기자   2017-11-02
[톡톡 시사현장] 문희옥, 후배가수에 협박·사기 혐의로 피소...장윤정 과거 발언 '화제'
[김승혜 기자]가수 문희옥(48)이 협박 및 사기 혐의로 같은 소속사 후배 가수 A씨에게 고소를 당했다.1일 가요계에 따르면 A씨의 아버지는 "오늘 오전 A가 법률대리인을 통해 문희옥이 소속사 대표를 서울남부지방검찰청에 고소했다. 문희옥은 협박과 사기
김승혜 기자   2017-11-0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  팩스 : 02)701-0035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