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24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피플· 인터뷰] 첫 여군 함장 탄생···해군 창설 이후 72년만
[신소희 기자]1945년 해군이 창설된 이후 최초로 여군 함장과 고속정 편대장이 탄생했다. 안희현 소령(해사57기)은 소해함 함장으로 취임할 예정이며, 안미영 소령(사관후보98기)는 고속정 편대장으로 선발됐다.해군은 최근 전반기 장교보직심사위원회에서
신소희 기자   2017-06-18
[피플· 인터뷰] 표창원 "법무장관 후보, 노회찬·이재명 등 6명 추천"
[김민호 기자]안경환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자진 사퇴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이 법무장관 후보로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와 이재명 성남시장을 추천한다고 18일 공개적으로 밝혔다.표 의원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개인적으로 법무장
김민호 기자   2017-06-18
[피플· 인터뷰] 전여옥 "대통령 보다 더 큰 잘못은 인사-민정수석"
[김승혜 기자]전여옥 작가가 안경환 후보자 인선, 기자회견과 관련, 대통령과 청와대 인사라인에 쓴소리를 했다.전 작가는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안경환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어제 아침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을 보면서 ‘정치감각 제로’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김승혜 기자   2017-06-17
[피플· 인터뷰] 【화제人】 故 백남기씨 '병사' 사망신고 막은 공무원 있었다
[신소희 기자]고(故) 백남기 농민의 유가족들이 장례를 치르기에 앞서 '병사'로 적힌 진단서로 사망신고를 하려고 했지만 면사무소 직원이 만류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고 17일 뉴스1이 보도했다..매체에 따르면 2015년 11월 서울에서
신소희 기자   2017-06-17
[피플· 인터뷰] '마이 웨이' 김현아 "배신? 난 국민 배신 안해"
[김민호 기자]김현아 의원은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청문회 내내 '보은코드 인사', '5대 원칙 훼손', 이런 문구가 적힌 종이를 노트북에 붙이고 일종의 피켓시위를 했는데 김 의원은 동참하지 않았다. 이뿐만이 아니라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 표결 때도 자유
김민호 기자   2017-06-16
[피플· 인터뷰] 서명숙 이사장 "'영초언니' 잊어 박근혜 괴물이 자랐다"
[김승혜 기자] 70, 80년대 독재정치를 겪었든, 겪지 않았든, 스스로의 젊은 날을 되돌아보게 만드는 책 (문학동네 펴냄)의 저자이기도 한 서명숙 전 시사저널 편집장이 박근혜 전 대통령과 자유한국당, 그리고 강경화 후보자에 대해 언급했다.시사저널,
김승혜 기자   2017-06-15
[피플· 인터뷰] 통일 조명균· 미래 유영민· 농림 김영록· 여성 정현백
[김민호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13일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후보자에 유영민(66) 전 한국소프트웨어진흥원 원장을, 통일부 장관 후보자에 조명균(60) 전 대통령비서실 통일외교안보정책비서관을 각각 내정했다.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에 김영록(62) 전
김민호 기자   2017-06-13
[피플· 인터뷰] 전여옥, 일본이 ‘엽기특사’ 보낸 이유는...
[김승혜 기자]전여옥 작가가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특사 자격으로 방한중인 니카이 도시히로(二階俊博) 자민당 간사장이 방한 일정 과정에서 논란이 되는 발언을 한 것과 관련, ‘엽기특사’라며 비난했다.전 작가는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세상에
김승혜 기자   2017-06-12
[피플· 인터뷰] 국무총리비서실장에 배재정 전 의원…사상 첫 여성 총리비서실장
[김승혜 기자]"신임 국무총리비서실장(차관급)에 배재정(49) 전 국회의원이 11일 임명됐다. 여성 비서실장은 총리실 역사상 처음이다. 이날 국무총리실 관계자는 " 1963년부터 2008년까지 30명의 국무총리비서실장이 있었다.이명박 정부가 출범하면서
김승혜 기자   2017-06-11
[피플· 인터뷰] 【프로필】교육 김상곤·국방 송영무·법무 안경환·노동 조대엽·환경 김은경
[김민호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에 김상곤(68) 전 경기교육감, 국방부 장관에 송영무(68) 전 해군참모총장, 법무부 장관에 안경환(69) 서울대 명예교수를 각각 지명했다. 또 고용노동부 장관에 조대엽(57) 고려대 교수
김민호 기자   2017-06-11
[피플· 인터뷰] 국세청장 한승희·노동차관 이성기·환경차관 안병옥
[김홍배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11일 5명의 장관 후보자에 이어 국세청장에 한승희(56) 서울지방국세청장을 내정하고 고용노동부 차관에 이성기(59) 한국기술교육대 특임교수, 환경부 차관에 안병옥(54) 시민환경연구소 소장을 각각 임명했다. 또 국사편찬
김홍배 기자   2017-06-11
[피플· 인터뷰] 이한열 어머니 "수많은 촛불, 아들 죽음 헛되지 않아"
[신소희 기자] "작년 겨울 광화문에 나가보니 한열이 또래 사람들이 많았어. 난 특히 20대, 50대들이 유독 눈에 보이더라고. 아마 한열이가 떠났을 때 나이가 20대였고, 지금 살아있다면 50대여서 그랬나봐. 수많은 촛불을 보니 '우리 한열이 죽음이
신소희 기자   2017-06-10
[피플· 인터뷰] '참 나쁜 사람' 부활...노태강, 문체부 2차관 임명
[김민호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9일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에 노태강 전 문화부 체육국장, 기획재정부 2차관에 김용진 한국동서발전 사장, 국토교통부 1차관에 손병석 국토부 기획조정실장을 각각 임명했다.법제처장에 김외숙 한국여성변호사회 부회장, 민주평화통일
김민호 기자   2017-06-09
[피플· 인터뷰] 전여옥 “강경화 후보자,,,잘 됐으면 좋겠습니다”
[김승혜 기자]전여옥 작가가 강경화 후보자에 대해 입을 열었다.전 작가는 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말 이런 글 다시 쓰려고 하지 않았는데...망설이다가 씁니다. 저로서는 참 드문 일이지요. 어제 강경화후보자의 청문회를 지켜봤습니다. 한 나라의 외교수
김승혜 기자   2017-06-08
[피플· 인터뷰] 전여옥 “졸고 있는 정우택은 ‘좀비보수’”
[김승혜 기자]전여옥 작가가 6일 열린 현충일 기념식에서의 자유한국당 정우택 대표 권한대행에 일침을 가했다.전 작가는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스스로를 보수라고 생각했던 사람들은 어제 현충일 기념식을 지켜보며 착찹했을 겁니다. 저도 그랬습니다. 보수란
김승혜 기자   2017-06-07
[피플· 인터뷰] 정미홍, 홍준표 따라하기? "문재인, 폭도를 민주화 유공자로 둔갑시켜"
[김승혜 기자]연일 극우 성향 발언을 쏟아내면서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정미홍 더코칭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의 현충일 추념사를 걸고 넘어졌다.정 대표는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반역자는 처벌 받아야 한다?" , "주체사상을 추종하며 사회주의 혁명을 시
김승혜 기자   2017-06-07
[피플· 인터뷰] 靑, 차관급 7명 발표...외교부 1차관 임성남·유임국방차관에 서주석
[김민호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6일 외교부 1차관에 현 임성남 차관을 유임시키고, 국방부 차관에 서주석 한국국방연구원 책임연구위원을 임명하는 등 7명의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미래창조과학부 2차관에 김용수 방송통신위원회 상임위원을 임
김민호 기자   2017-06-06
[피플· 인터뷰] 바른정당 하태경 "김상조, 대승적으로 적격 통과시켜야"
[김민호 기자]바른정당이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의 인사청문회 결과 '부적격' 인식을 공유하고 있는 가운데, 하태경 바른정당 의원이 6일 "(김 후보자를) 대승적으로 적격 통과시켜줘야 한다"고 다른 목소리를 냈다.하태경 의원은 대선 당시 문재인 더
김민호 기자   2017-06-06
[피플· 인터뷰] 전여옥 "부실 인사검증, 지나친 '대통령 심기 헤아리기' 탓"
[김승혜 기자]전여옥 작가가 김기정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의 사표와 관련, 청와대 참모진의 부실한 인사검증에 일침을 가했다.전 작가는 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기정 전 실장은 현재 병원에 있다.” 청와대의 말입니다. 김기정 국가안보실 2차장이 사표
김승혜 기자   2017-06-06
[피플· 인터뷰] '특검의 입'에서 ‘롯데 신동주의 입'으로 간 이규철 변호사
[김승혜 기자]박영수 특별검사팀에서 대변인으로 활동한 ‘특검의 입’ 이규철(53·사법연수원 22기) 전 특검보가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장남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의 변호를 맡게 됐다.특검팀의 부대변인이었던 홍정석(40·변호사시험 1회) 변호
김승혜 기자   2017-06-0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  팩스 : 02)701-0035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