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2,69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건사고] 친딸 성폭행도 모자라 딸 출산 영아까지 유기 '인면수심' 40대父
[신소희 기자]친딸을 수차례 성폭행한 것도 모자라 딸이 낳은 영아를 유기한 인면수심의 40대가 구속됐다.강원 원주경찰서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친족 관계에 의한 강간) 및 아동복지법 위반, 영아유기 등의 혐의로 A(45)씨를 구속
신소희 기자   2019-03-25
[사회일반] 【길 위에서39】 왜 북유럽 사람들은 ‘행복하다’ 말할까?
[김승혜 기자] 세계에서 가장 행복한 나라로 핀란드가 다시 뽑혔다. UN(국제연합)은 지난해부터 매년 행복지수를 발표하는데, 2, 3위를 덴마크와 노르웨이가 차지해 북유럽 3개국이 톱3를 휩쓸었다. 다음으로 아이슬란드, 네덜란드, 스위스, 스웨덴, 뉴
김승혜 기자   2019-03-25
[사건사고] "‘이희진 부모 살해’ 피의자 범행 후 밀항 시도했다"
[신소희 기자]'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 씨 부모를 살해한 피의자 김 모 씨가 범행 후 밀항을 시도한 것으로 확인됐다.22일 KBS뉴스에 따르면 김 씨는 흥신소 여러 곳을 접촉해 밀항 브로커를 수소문한 것으로 드러났다. 범행 이후 체포될 때까지 3주
신소희 기자   2019-03-22
[사회일반] 교학사, 故 노무현 전 대통령 비하 논란 사과 “가족·재단에 사죄”
[신소희 기자] 출판사 교학사에서 발간한 한국사 능력 검정시험 문제집에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합성 이미지 사진이 사용돼 비판이 일고 있다.지난 20일 온라인상에서는 공무원 한국사 교과서에 고 노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합성사진과 함께 이
신소희 기자   2019-03-22
[사회일반] 【길 위에서38】 ‘설득’을 위한 토론을 진행하는 4가지 방법
[김승혜 기자]세계 1차 대전이 끝나고 전쟁 영웅이자 유명한 호주 조종사인 로스 스미스는 그의 친구와 함께 파티에 참석했다. 파티 분위기가 무르익을 무렵 한 이야기꾼이 얘기를 하다가 다음 구절을 인용했다.‘인간이 아무리 위험한 일을 벌여놓아도 최종적인
김승혜 기자   2019-03-20
[사건사고] 이희진 부친 시신, 이삿짐센터 통해 옮겨…범행 후 5억 강탈
[신소희 기자]불법 주식거래 및 투자유치 혐의로 구속기소 된 '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33)씨의 부모를 살해한 혐의로 붙잡힌 피의자가 이씨 부모의 시신을 냉장고와 장롱에 각각 유기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 과정에서 이씨 부친의 시신은 이삿짐센터를
신소희 기자   2019-03-18
[사건사고]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 부모 피살,,,용의자 “투자로 인한 채권채무 때문“
[신소희 기자]불법 주식거래와 투자유치 혐의로 구속기소 된 이른바 ‘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씨(33)의 부모가 경기도 평택과 안양에서 살해된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18일 경기동안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이씨의 아버지(62)는 평택
신소희 기자   2019-03-18
[사회일반] '승리 카톡방' 속 '경찰총장' 총경 대기발령...'조직에 누' 밝혀지나?
[신소희 기자]승리 카카오톡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단톡방)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린 현직 경찰청 간부 윤모 총경(49)이 16일 대기발령 조치됐다.경찰청 관계자는 "정확한 수사를 위해 대기 발령했다"며 "수사를 우선 진행하고, 이후 내부 감찰 등도 이
신소희 기자   2019-03-16
[사회일반] 승리 카톡속 '총장'은 경찰서장급 '총경'...당시 강남서장 "모르는일"
[신소희 기자]이른바 '승리 단체 카카오톡(카톡)방'에서 거론된 '경찰총장'은 경찰청장이나 검찰총장이 아니고 이보다 직급이 한참 아래인 총경급 인사인 것으로 밝혀졌다.15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전날 승리와 정준영, 유리홀딩스 대표 유모 씨, 클
신소희 기자   2019-03-15
[사회일반] “직장인 10명 중 7명, 직장 내 갑질 당해봤다”
[이미영 기자]직장 내 갑질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는 가운데, 직장인 10명 중 7명은 실제로 갑질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15일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직장인 577명을 대상으로 ‘직장내 갑질 현황’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69.2%가 ‘
이미영 기자   2019-03-15
[사회일반] 【길 위에서37】"보릿고개가 제일 높다"
[김승혜 기자]보릿고개는 지난 가을에 수확한 양식은 바닥이 나고 보리는 미처 여물지 않은 5~6월(음력 4~5월), 농가생활에 식량사정이 매우 어려운 고비를 말한다. 춘궁기(春窮期), 또는 맥령기(麥嶺期)라고도 한다. 최근에는 경제성장과 함께 농가소득
김승혜 기자   2019-03-15
[사건사고] '직원 상습 폭행' 송명빈 마커그룹 대표, 자택서 투신 사망, 유서 남겨
[신소희 기자]직원을 수년간 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로 고소당한 송명빈(50) 마커그룹 대표가 구속영장심사를 앞둔13일 자택에서 투신해 사망했다.송 대표는 발견 당시 이미 숨진 상태였고, 옆에는 유서 형태의 종이가 남겨져 있었다.송 대표는 이날 오전 10
신소희 기자   2019-03-13
[사회일반] [속보]전두환, 광주서 오는 길 집 대신 세브란스병원으로
[김민호 기자] 전두환 전 대통령이 11일 광주지법에서 첫 재판을 받은 뒤 서울로 올라와 신촌 세브란스병원 응급실로 향했다. 이날 오전 8시 30분께 연희동 자택에서 나와 왕복 8시간가량 서울과 광주를 오가면서 전씨의 몸에 부담이 생긴 것 아니냐는 관
김민호 기자   2019-03-11
[사회일반] '승리 카톡' 수사 연예계로 확대 …유명가수 소환, 누구?
[신소희 기자]클럽 '버닝썬' 전직 사내이사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29)의 '투자자 성매매 알선 의혹'의 단초가 된 메신저 단체 대화방에 연예인들이 다수 참여하고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11일 승리의 성접대 알선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
신소희 기자   2019-03-11
[사회일반] ‘시서스’ 양대 포털 강타...‘뱃살 다이어트’ 탁월한 효과
[김승혜 기자]한 홈쇼핑에 소개돼 새로운 다이어트 소재로 알려진 ‘시서스’가 11일 오전 국내 주요 포털사이트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시서스의 공식 명칭은 ‘시서스 쿼드랑굴라리스(Cissus quadrangularis Linn)’로 아프리카 남부와 동부
김승혜 기자   2019-03-11
[사회일반] 【길 위에서36】'마마보이'에게 김밥 사오라 시키면?
[김승혜 기자] 얼마 전 종영한 드라마 '스카이캐슬'에서 극중 정형외과 과장인 강준상(정준호 분)과 후배스텝간의 대사이다.강준상:너는 의사가 왜 된거냐?후배스텝: 엄마가 하래서요최근 이란 제목의 이재국 방송작가 겸 콘텐츠 기획자의 글이 한 언론에 실렸
김승혜 기자   2019-03-09
[사회일반] 【길 위에서35】 조금만 더 다가가 진실을 말했더라면
[김승혜 기자]2001년 12월 24일 서울에 있는 한 하숙집에서 일어난 실화다.한 대학생이 자살을 했다. 경찰이 타살인지 자살인지 밝히기 위해 방 안을 조사하는 도중 그 대학생의 일기장이 눈에 들어왔다. 한 경찰관은 죽음의 단서를 찾기 위해 그 일기
김승혜 기자   2019-03-07
[사건사고] 부인 탄 차량 바다 추락 사망..."17억 보험금 노린 남편 있었다"
[신소희 기자]전남 여수의 한 선착장 내리막길에서 승용차가 바다로 추락한 것은 지난해 12월 31일 밤 10시쯤. 안에 타고 있던 여성 47살 김 모 씨는 빠져나오지 못하고 숨졌다.남편 50살 박 모 씨는 해돋이를 보러 아내와 함께 섬에 왔다 자신이
신소희 기자   2019-03-07
[사회일반] 충남 공주서 30대 부부 일가족 4명 숨진 채 발견..."극단적 선택 추정
[신소희 기자]6일 저녁 충남 공주시 옥룡동 한 단독주택에서 30대 부부와 아들 2명 등 일가족 4명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54분께 공주시 옥룡동 한 주택 2층에서 A(34)씨 부부와 아들 2
신소희 기자   2019-03-07
[사회일반] 【전격실험】 실내 미세먼지 잡는 '공기정화식물'...결과는?
[김승혜 기자]전국적으로 엿새 연속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된 가운데 미세먼지가 연일 극성을 부리고 있다. 미세먼지를 피해 실내로 약속을 잡을 때가 많지만, 실내라고 무조건 안심할 수 없다. 공기 질 관리가 잘 돼 있는 실내는 상관 없지만 지하철, 건물 출
김승혜 기자   2019-03-0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