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21,91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회일반] 【길 위에서34】 참을 인(忍) 자의 비밀
[김승혜 기자]참을 인(忍)자는 칼날 인(刃)자 밑에 마음심(心)자가 놓여있습니다. 이대로 참을 인(忍)자를 해석하자면 가슴에 칼을 얹고 있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가만히 누워 있는데 시퍼런 칼이 내 가슴 위에 놓여 있습니다. 잘못 하다가는 가슴 위에
김승혜 기자   2019-02-28
[시사컬럼] 【시론】 "총선승리·수권정당" 황교안...'태몽'인가? '개꿈'인가?
[심일보 대기자]2·27 자유한국당 전당대회에서 황교안 전 총리가 오세훈, 김진태 후보를 따돌리고 임기 2년의 신임 당 대표로 선출됐다. 황 전 총리가 입당 43일 만에 제1야당 대표가 된 것은 리더십 부재로 혼돈을 거듭해온 자유한국당 당원들의 뜻이지
심일보 기자   2019-02-28
[시사컬럼] 북미회담, 뒤집어 보기
북미정상회담을 뒤집어서 바라볼 필요가 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보고 베트남의 경제발전을 보고 배우란다. 트럼프가 북미정상회담 장소를 베트남으로 선정한 이유도 여기있다. 외형적으로는 핵무기를 포기하고 베트남처럼 경제발전의 길을 택하라는 것이다.
한창희   2019-02-28
[톡톡 시사현장] 김정은 수행하는 여성 4인방 '주목'...누구?
[김홍배 기자] 2차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베트남 하노이를 방문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행보가 전 세계의 이목을 끌면서 그를 수행하는 '여성 4인방'에 대해서도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27일 베트남 현지매체 VN익스프레스 등에 따르면 이번 김 위원장
김홍배 기자   2019-02-27
[정치+] 황교안, 한국당 대표 당권 장악…오세훈 2위·김진태 3위
[김민호 기자]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자유한국당 신임 당 대표로 선출됐다. 황 신임 대표는 27일 경기 고양 킨텍스에서 차기 당 지도부 선출을 위해 열린 전당대회의 당 대표 경선에서 50.0%(6만8천713표)를 얻어 오세훈(31.1%·4만2천653표)
김민호 기자   2019-02-27
[정치+] 한국당 전당대회 아수라장...,민주노총 "한국당 해체하라"
[김민호 기자]27일 자유한국당 제3차 전당대회에서 진보단체 회원들이 '온국민이 분노한다, 친일매국당 해산하라' 등의 구호를 외치며 한국당을 규탄하는 집회가 열리며 아수라장이 됐다.이날 오후 1시께 한국당 전당대회가 열리는 일산 컨텍스 행사장 입구에서
김민호 기자   2019-02-27
[사건사고] '간 큰' 여성 BJ, 출동한 경찰 폭행 후 감금까지..."조사를 그따위로"
[신소희 기자]성폭행 신고를 받고 출동한 여성 경찰관을 감금하고 폭행한 여성 BJ가 재판에 남겨져 실형을 선고받았다.인천지법 형사 15부는 공무집행방해 및 감금치상 혐의로 기소된 유튜브 방송 BJ A(37)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다고 26일 밝혔다.
신소희 기자   2019-02-27
[연예] ‘장군의 아들’ 박상민 장가간다
[김승혜 기자]배우 박상민이 11세 연하의 여자친구와 4월 결혼한다.27일 문화일보는 박상민이 1981년생인 11세 연하의 윤모씨와 결혼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서울 밀레니엄 서울 힐튼 호텔에서 가족과 지인만 초대해 비공개 결
김승혜 기자   2019-02-27
[시사포토] ‘세계최강’ 트럼프 경호팀..."준비완료"
[심일보 대기자]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북한의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핵 담판을 벌이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경호를 위해 미 항모전단이 파견됐다.앞서 하노이에는 트럼프 경호팀이 도착, 철통경호를 위해 분주히 움직였다.
심일보 기자   2019-02-27
[시사컬럼] 중소기업중앙회장 잘뽑아야
중소기업중앙회는 360만 중소기업인을 대표하는 단체다. 요즘 중소기업인들이 사업하기 힘들다고 아우성이다. 그 화살은 정부로 돌아갈 수 밖에 없다.정부의 정책이 취지는 좋다. 하지만 현실과는 동떨어진게 문제다. 그 피해를 중소기업인들과 자영업자들이 고스
한창희   2019-02-27
[연예] ''묵묵부답' 김정훈, 임신중절 종용→여친에 피소…'엄친아' 이미지 '흔들'
[김승혜 기자]듀오 UN 출신의 가수 겸 연기자 김정훈(40)이 교제했던 여성 에게 피소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 과정에서 김정훈의 여자친구 존재 여부, 임신중절 종용 의혹 등이 불거지며 대중에게 큰 충격을 안겼으나 정작 본인은 묵묵부답이다.26일
김승혜 기자   2019-02-27
[정치+] "영변 폐쇄·제재완화·평화선언·연락사무소 설치등 잠정 합의"
[김민호 기자]2차 북미 정상회담에서 북한은 영변 핵시설 폐쇄를, 미국은 평화선언 등을 잠정합의했다.미국 인터넷매체 복스(Vox)는 "2차 북미 정상회담 북미 실무협상팀이 북한 영변 핵 시설 폐쇄 및 대북제재 일부 완화를 비롯해 한국전쟁 종식을 알리는
김민호 기자   2019-02-27
[톡톡 시사현장] '빵 터졌다" 방시혁 서울대 졸업식 축사【전문】...무슨 말 했길래?
[김승혜 기자]서울대학교 제37회 학위수여식이 26일 오후 2시 관악캠퍼스 종합체육관에서 열렸다. 이번 학위수여식에서는 학사 2439명, 석사 1750명, 박사 730명까지 총 4919명이 학위를 받았다.행사를 위해 오후 1시부터 모여든 학생들은 동행
김승혜 기자   2019-02-26
[톡톡 시사현장] "잘 주는 애들로..." 빅뱅 승리, 해외투자자 상대 성접대 의혹
[신소희 기자]빅뱅 승리가 강남 클럽들을 각종 로비 장소로 이용하고 투자자들에게 재력가에게 성접대를 시도했다는 의혹이 나왔다.26일 연예매체 SBS펀E는 버닝썬 사건을 취재하던 중 지난 2015년 말 승리와 가수 C씨, 또 승리가 설립을 준비 중이던
신소희 기자   2019-02-26
[톡톡 시사현장] "이번 주 중대발표" 北 김한솔 구출한 천리마민방위, 어떤 조직?
[신소희 기자]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이 암살당한 이후 그의 아들인 김한솔을 보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단체가 갑자기 중대 발표를 예고하고 나섰다. 2차 북미 정상회담에 맞춰 북한 정권에 타격을 주는 정보가 공개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
신소희 기자   2019-02-26
[시사컬럼] 적폐청산 과연 성공할까? 사법파동이 오히려 전화위복 돼
적폐(積弊)는 누적된 폐습이다. 적폐가 관행과 관습이 되면 잘못을 저지르고도 잘못인지도 모른다. 결국은 사회가 병들고 나라가 망하게 된다. 고름을 짜내듯 적폐는 청산해야 되는 것이 마땅하다.문제는 정적(政敵)들의 잘못은 적폐로 보이고, 우리편의 잘못은
한창희   2019-02-26
[톡톡 시사현장] 김정은, 베트남 삼성전자 간다?
[이미영 기자]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베트남 하노이에서 27~28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갖는 것 이외에 현지에서 어디를 방문하고 무엇을 볼지 등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베트남 정부에 따르면 김정은 위원장의 이번 베트남 방문형식은
이미영 기자   2019-02-26
[피플· 인터뷰] "한국신기록 51차례" 빙속 1세대 스타 이영하 담낭암으로 별세
[김홍배 기자]한국 동게스포츠의 전설이자 피드스케이팅의 1세대 스타였던 이영하 전 국가대표 감독이 25일 담낭암으로 타계했다. 향년 63세.이영하 전 감독의 차남인 이현씨는 25일 “아버지께서 오늘 오후 7시20분에 별세했다”고 밝혔다. 고인은 197
김홍배 기자   2019-02-26
[톡톡 시사현장] “손석희 동승자 봤다→못봤다”...견인차 기사, 말바꾼 이유
[신소희 기자]“손석희의 동승자를 못봤다”는 견인차 기사의 진술에 네티즌은 이 기사가 말을 바꾼 의도를 두고 갑론을박을 이어가고 있다.최근 경찰이 최근 견인차 운전기사 A 씨를 불러 조사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손석희 대표의 2년 전 접촉사고와
신소희 기자   2019-02-25
[연예] 【이사람】이경영, 18년만에 지상파 복귀 주목받는 이유
[김승혜 기자]"1990년대 중반까지 영화계에서 박중훈, 안성기, 최민수와 함께 충무로 4대 배우라 불리며 잘 나가던 배우였다. 운 카리스마를 가진 '젠틀맨 이미지'의 30대 애정 드라마 전문 주인공 느낌. 현재와 비교하자면 류진이나 주상욱 정도의 이
김승혜 기자   2019-02-2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