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3,88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연예] 윤계상♥5세 연하, 누구?..."유명 인플루언서·뷰티 브랜드 C대표"
[신소희 기자] 2000년대 보이그룹 god 출신 배우 윤계상(43)이 결혼 소식을 알렸다. 윤계상의 소속사 저스트엔터테인먼트는 11일 입장문을 통해 "윤계상 배우가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한다"며 "5세 연하의 사업가인 예비신부를 지인의 소개로 만났고
신소희 기자   2021-08-11
[연예] [연예Pick] '커밍아웃' 송인화 동성 연인 공개 …"하나 되고 싶다"
[신소희 기자] 최근 대마초 흡연 이슈 및 커밍아웃 등으로 화제가 된 개그우먼 송인화가 한 유투브 채널에서 동성 연인의 얼굴을 공개했다. 지난 9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개기자'에는 '개그우먼 송인화에게 연인이 생겼다고? 동성애 최초 공개! 커밍아웃!
신소희 기자   2021-08-10
[스포츠] [도쿄PICK] 여자배구 아름다운 도전..."김연경 눈에 눈물이 비쳤다"
[신소희 기자]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이 도쿄올림픽에서 동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하지만 한국 배구의 매서운 맛을 보여준 무대였다. 대표팀은 8강전에선 세계 4위의 강호 터키를 맞아 또 한 번 풀세트 접전을 벌여 승리하며 4강 진출의 감격을 맛봤다. 비록
신소희 기자   2021-08-08
[스포츠] [도쿄2020] 전웅태, 근대5종 동메달...한국 역사상 첫 메달 쾌거
[신소희 기자ㅏ] 전웅태(26·광주시청)가 한국 올림픽 근대5종 사상 첫 메달을 거머쥐었다. 근대5종은 한 선수가 펜싱, 수영, 승마, 육상, 사격 경기를 모두 소화해 점수를 합산해 메달을 가리는 종목. 전웅태는 7일 도쿄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신소희 기자   2021-08-07
[연예] 김원효♥심진화, 마녀김밥, 왜 '식중독 사태' 왜 해명 늦었나?
[김승혜 기자] "저희도 마녀김밥을 함께하는 사람들로서 진심어린 사과 말씀을 드립니다" 개그맨 심진화·김원효 부부가 분당 마녀김밥 지점에서 발생한 집단 식중독 사태에 대해 이같이 공식 사과했다. 또 부부는 식중독이 발생한 지점을 운영하고 있지 않으며,
신소희 기자   2021-08-06
[스포츠] [도쿄Pick] 한국배구, 오늘 준결승 호재…브라질 주포 도핑 적발
[신소희 기자]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준결승전에서 한국과 맞붙는 브라질의 주포 탄다라 카이세타(33)가 도핑에 적발됐다. 브라질올림픽위원회는 6일(한국시간) "탄다라가 도핑 적발로 도쿄올림픽에 뛰지 못한다"고 밝혔다. 브라질올림픽위원회는 탄다라가 지난
신소희 기자   2021-08-06
[연예] 개그우먼 송인화, ‘커밍아웃’ 고백..."여자친구에 사랑 감정 느껴”
[신소희 기자] 배우 겸 개그우먼 송인화가 커밍아웃을 했다. 6일 송인화는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동성애에 대해 성적인 쪽으로만 시선을 보내지 않았으면 한다. 여자친구에게 느끼는 감정은 여느 연인들과 마찬가지인 사랑의 감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과거
신소희 기자   2021-08-06
[스포츠] [도쿄Pick] '여전사' 김연경·서채현, 올림픽 메달 순위 결정한다
[신소희 기자] 우리나라 도쿄올림픽 최종 메달 순위를 가를 경기가 6일 펼쳐진다. 주인공은 여자 배구의 김연경(33·상하이)과 스포츠 클라이밍의 서채현(18·신정고). 이들 두 '여전사'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벌써부터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연경의
신소희 기자   2021-08-05
[스포츠] 올림픽 메달 순위..."5일 女골프 '어벤쥬스' 선두 추격...근대5종 첫 메달 도전"
[신소희 기자] 2020 도쿄올림픽 여자골프 첫 날 무난하게 출발한 한국 여자골프 군단이 2라운드 선두 도약에 나선다. 5년 전 리우데자네이루 대회에 이어 올림픽 2연패에 도전하는 박인비는 전날 일본 사이타마 가스미가세키 컨트리클럽(파71)에서 열린
신소희 기자   2021-08-05
[스포츠] [인터뷰] 김연경 "4강 기쁘다…여기서 멈추지 않는다"
[신소희 기자]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의 에이스 김연경(33·상하이)이 다시 한 번 올림픽 4강 진출을 이끌었다. 도쿄올림픽을 마지막으로 올림픽 출전 은퇴를 선언한 김연경은 터키전에서 투혼을 발휘하며 팀 최다 28점을 기록했고 3세트에서 주심이 양효진(
신소희 기자   2021-08-04
[스포츠] "메달 앞으로" 여자배구, '강호' 터키 잡고 준결승행
[신소희 기자] 결코 쉬운 상대가 아니었다. 하지만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은 '강호' 터키를 제압하고 준결승전에 선착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은 4일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신소희 기자   2021-08-04
[도서소개] [화제의 신간] 나는 무엇을 모르는지조차 모르고 살았다
[정재원 기자] "산다는 것은 참으로 그러하다. 그렇게 착각을 현실로 오해하고 좋은 것인 양 도배를 하고 살면 살아지는 것이다. 어차피 살아야 된다면 침울해하며 살 이유가 없다. 즐거운 일만 해도 다 못할 인생이라고 한다. 재미있고 즐겁게 받아들이면
정재원 기자   2021-08-04
[스포츠] 도쿄올림픽 메달 순위...배구·야구 한일전, 女골프 박인비 2연패 '시동'
[신소희 기자] 3일 2020 도쿄올림픽에서 한국 선수단은 선전했지만 메달은 획득하지 못했다. 이날 현재 우리나라는 금메달 6개, 은메달 4개, 동메달 9개로 종합 메달 순위 10위를 달리고 있다. 개막 12일째를 맞은 4일 오전부터 밤까지 구기종목의
신소희 기자   2021-08-04
[연예] 김용건, 39세 연하 '낙태강요' 2라운드..."폭행·협박" vs "때린 적 없다"
[신소희 기자] 출산 문제로 법적 분쟁 중인 배우 김용건(75)과 39세 연하 여성 A씨가 장외 진실 공방으로 번지는 모양새다. A씨 측은 "임신 소식을 알리자 김용건의 폭행과 협박이 있었으며, 양육비를 포기할 것을 강요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반대로
신소희 기자   2021-08-03
[스포츠] 도쿄올림픽 메달 순위...오늘 레슬링 간판 류한수, 그랜드슬램 도전
[신소희 기자] 한국 레슬링의 간판 류한수(33·삼성생명)가 2020 도쿄올림픽에서 그랜드슬램에 도전한다. 류한수는 3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리는 대회 레슬링 그레코로만형 67㎏급 경기에 출전해 노메달 위기에 놓인 한국 레슬링을 구하러 나
신소희 기자   2021-08-03
[스포츠] '양학선 보며 꿈 키운' 신재환, 양학선처럼 金빛 착지
[신소희 기자] '도마의 신' 양학선(29·수원시청)을 보며 올림픽 메달의 꿈을 키운 신재환(23·제천시청)이 한국 체조 사상 두 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신재환은 2일 일본 도쿄의 아리아케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기계체조 남자 도
신소희 기자   2021-08-02
[연예] '아들' 하정우·차현우, 父 김용건 '늦둥이'소식에..."노코멘트하고 싶다"
[정재원 기자] 배우 김용건(75)이 여성 A(37)씨와의 임신 소식에 아들인 배우 하정우와 차현우가 축복했다고 밝혔다. 김용건은 2일 법률대리인의 입장문을 통해 이같이 반응을 전한 것. 글에 따르면 김용건은 올해 4월 초 A씨에게 임신 소식을 전해
신소희 기자   2021-08-02
[연예] 하정우 父 75세 김용건, 39세 연하 여성에 '낙태 강요' 혐의 피소..."아이 책임지겠다"
[신소희 기자] 배우 김용건(75)이 여자친구와 출산 문제로 법적 분쟁 중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여자친구 A씨는 김용건이 낙태를 강요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2일 오전 연예매체 디스패치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말 김용건을 강요 미수 혐의로 서울서초
신소희 기자   2021-08-02
[스포츠] 오늘의 올림픽 메달 순위...2일 女골프·男도마 메달 사냥
[신소희 기자] 2020 도쿄올림픽이 어느덧 반환점을 돌아 도착지를 향해 다가가고 있는 가운데 1일 현재 한국은 금메달 5개, 은메달 4개, 동메달 8개로 8위를 달리고 있다. 목표로 내건 금메달 7개 이상, 종합 10위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남은 선수
신소희 기자   2021-08-02
[스포츠] 여서정, 한국 여자 체조 새 역사 써...'여씨네' 올림픽 메달 가문 등극
[신소희 기자] 한국 기계체조 여자 도마의 간판스타 여서정(19·수원시청)이 올림픽 무대에서 동메달을 거머쥐었다. 한국 여자 체조 역사상 첫 올림픽 메달이다. 아빠' 여홍철(50)과 '딸' 여서정(19·수원시청)이 한국 최초 올림픽 부녀 메달리스트로
신소희 기자   2021-08-0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용산구 백범로 79 다길 11-5 202호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