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21,91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톡톡 시사현장] '김학의 키맨' 윤중천, 소환 건너뛰고 긴급체포…왜?
[김승혜 기자]김학의 전 차관 성범죄 의혹 사건의 핵심 당사지인 건설업자 윤중천(63)씨가 긴급 체포됐다. 검찰이 의혹의 핵심 인물이자 '키맨'으로 평가받는 건설업자 윤중천(63)씨를 소환 없이 곧바로 체포한 배경이 주목된다.검찰은 윤씨에 대해 소환
김승혜 기자   2019-04-17
[톡톡 시사현장] 김경수 77일만에 보석허가…"드루킹 관계자 접촉불가 조건"
[김홍배 기자]드루킹 일당과 공모해 댓글 조작을 벌인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된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석방됐다. 지난 1월 30일 법정 구속된 지 77일 만이다.서울고법 형사2부(부장판사 차문호)는 17일 김 지사가 신청한 보석을 허가
김홍배 기자   2019-04-17
[톡톡 시사현장] 아파트 방화·흉기 공격 40대 정신병 전력..."층간소음 갈등"
[신소희 기자] 17일 오전 경남 진주의 한 아파트에서 발생한 방화·살해 사건의 용의자가 최근 층간소음 문제로 주민들과 갈등을 빚어왔던 것으로 알려져 범행 동기가 층간소음일 수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특히 이번 사건으로 숨진 최모(18·여)양은 용의
신소희 기자   2019-04-17
[정치+] 한국당 차명진 "세월호 유가족, 징하게 해 쳐 먹는다"
[김민호 기자]자유한국당 차명진 전 의원이 "세월호 유가족들이 자식의 죽음에 대한 동병상련을 회 처먹고, 찜 쪄먹고, 그것도 모자라 뼈까지 발라먹고 진짜 징하게 해쳐 먹는다"며 막말을 퍼부었다.차 전 의원은 세월호 참사 5주기를 하루 앞둔 15일 저녁
김민호 기자   2019-04-16
[톡톡 시사현장] 불타는 노트르담 대성당...‘가시면류관‘등 유물들 안전은?
[김홍배 기자]프랑스 파리의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가 어느정도 진화되기는 했지만, 지붕의 3분의 2가 불타 무너져 내리면서 성당 내부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또한 성당 내부 문화유산들의 안전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AFP, BFM, 로이터통신,CNN 등
김홍배 기자   2019-04-16
[기업경제] 아시아나항공 '새주인' 누구?
[이미영 기자]금호아시아나그룹이 핵심 계열사인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기로 결정하면서 ‘새주인’에 대해관심이 뜨겁다.16일 업계에 따르면 금호아시아나 역시 아시아나항공의 자회사가 보유한 고속관광과 리조트 부문 등 알짜 기업을 확보할 수 있을지 여부에 그룹
이미영 기자   2019-04-16
[시사컬럼] 신혼초 생활습관이 평생 가정화목을 좌우해
결혼은 인륜지대사(人倫之大事)다.결혼만큼 인생에 있어 중요한 일도 없다. 결혼은 인생의 새로운 출발점이다. 청춘남녀가 만나 결혼을 하고 새 가정을 꾸미는 것은 그야말로 인생의 전환점이 되는 것이다. 결혼하면 생활환경이 다른 두 남녀가 같은 침대를 사용
한창희   2019-04-16
[시사컬럼]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우승이 간절했던 이유
[심일보 대기자] 마스터스 마지막 날, 타이거 우즈 티오프 시간에 맞춰 거실 TV앞에 자리를 잡았다. 어제(셋째날)와 다르게 ‘이른’ 한국시간 10시 35분의 중계가 고마웠고 첫 홀에 모습을 보인 우즈에 대한 느낌은 ‘우승 예감’이었다.결과는 우승,
심일보 기자   2019-04-15
[스포츠] 타이거우즈 우승에 대박난 사람들
[김홍배 기자] 미국 골프채널은 지난달 1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리조트와 카지노, 스포츠 베팅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웨스트게이트 라스베이거스를 찾은 한 ‘일반 손님’이 우즈의 우승에 1만 달러를 베팅했다고 보도했다.우즈가 우승할
김홍배 기자   2019-04-15
[ISSUE진단] 【논단】 변하는 北, 달란진 김정은
[김민호 기자] 북한이 집권 2기를 맞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최고대표자'라는 새로운 호칭을 부여한 것으로 확인되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북한 헌법에는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국가를 대표한다'는 문구만 명시돼 있다. 이번에 헌법을
김민호 기자   2019-04-15
[스포츠] '황제의 귀환'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골프대회 우승
[김홍배 기자]타이거 우즈(미국)가 마스터스에서 '골프 황제'의 화려한 부활을 알렸다.우즈는 15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의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시즌 첫 번째 메이저대회 마스터스 최종 라운드
김홍배 기자   2019-04-15
[연예] 방탄소년단, 美 SNL 데뷔...“비틀즈 이후 이런 팬덤은 최초"
[김승혜 기자]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인기 코미디쇼 SNL에서 컴백 무대를 갖는다.SNL은 미국 NBC 방송의 주말 생방송 코미디쇼로, 세계적인 스타들이 출연해 호스트를 맡거나 무대 공연을 하고, 코믹 연기 및 정치 풍자를 선보이는 미국 인기
김승혜 기자   2019-04-14
[금융경제] "통장·도장·비밀번호 없이 손으로"...KB국민 '손으로 출금 서비스'
[이미영 기자]앞으로 통장이나 도장·비밀번호가 없어도 미리 등록해놓은 정맥 등 생체 정보만으로 은행 창구에서 돈을 찾을 수 있다. 한마디로 몸만 가면 된다는 얘기다.이 서비스는 통장이나 신분증, 카드, 비밀번호 없이 손에 있는 정맥만으로 은행 창구와
이미영 기자   2019-04-14
[톡톡 시사현장] 필로폰 투약 의혹 '양들의 침묵' 배우는 양기원?...돌연 SNS 삭제
[김승혜 기자] 경찰은 13일 오전 필로폰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양씨에 대해 조사를 마치고 석방한 것으로 확인됐다.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양씨는 전날(12일) 오전 3시쯤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도로를 가로지르고 뛰어 다니며 차에 달려드는 등의
김승혜 기자   2019-04-13
[톡톡 시사현장] “박유천, 황하나와 함께 마약”...증거확보·출국금지, 진실게임 끝?
[김승혜 기자] “저는 결코 마약을 하지 않았다. 보도를 통해서 황하나가 마약 수사에서 연예인을 지목했고 약을 권유했다고 하는 내용을 보면서 그게 저인가 하는 생각에 너무나 무서웠다. 나는 결코 마약을 하지 않았는데 나는 이렇게 마약을 한 사람이 되는
김승혜 기자   2019-04-13
[ISSUE진단] 연합뉴스TV·MBN 그래픽 실수, 이유가 뭘까?
[김홍배 기자]연합뉴스TV 뉴스 그래픽 방송사고에 대해 시청자의 질타가 가시지 않고 있다.연합뉴스TV가 지난 11일 '문 대통령, 트럼프 방한 요청…3차 북미정상회담 속도 낼까' 리포트를 전하며 배경 그래픽에 태극기와 성조기를 나란히 배치
김홍배 기자   2019-04-13
[연예] '필로폰 투약 양씨' 배우, 누구?...양세종, 양익준, 양동근, 양주호 등 '난 아냐'
[김승혜 기자]영화배우 양모 씨가 필로폰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양씨 성을 가진 배우등이 곤욕을 치르고 있다.12일 연합뉴스는 영화배우 양 씨가 필로폰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새벽
김승혜 기자   2019-04-13
[톡톡 시사현장] "황하나, 미국 LA 친척, 친구한테 마약 공급 받았다"
[신소희 기자]마약 혐의로 구속된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31)씨가 그의 가까운 친척과 친구를 통해 마약을 공급받았다는 주장이 나와 관심이 쏠리고 있다.미국 LA지역 한인 유튜브 뉴스채널인 USKN는 12일 버닝썬 클럽문화가 미국에서 그대로
신소희 기자   2019-04-12
[정치+] '김경수 보석' 이르면 오늘 결정...'보석' 시각 엇갈려
[김민호 기자]‘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으로 법정 구속된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보석 여부가 화제다. 이에 따라 양대 포털 사이트에 '김경수 석방'이 상위에 오르는 등 관심이 뜨겁다12일 법조계에 따르면 보석 인용 여부가 이르면 12일 결론난다. 2심 재
김민호 기자   2019-04-12
[사회일반] 30년 뒤 초등학생 한 반 학생은 몇 명?
[김승혜 기자]초저출산이 이어지면 현재 22명인 초등학교 학급당 학생 수가 2050년 11명으로 겨우 10명대를 유지할 거란 전망이 나왔다. 당장 2년 뒤인 2021년부터 대학 정원이 고등학교 3학년생보다 많아진다는 것.12일 국회에서 열리는 대통령
김승혜 기자   2019-04-1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