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오피니언 > 시사컬럼
【시론】1월 1일에...
심일보 기자  |  jakysim@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1.01  09:21: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구글

   
▲ 심일보 편집국장/대기자
사람은 나이를 먹는 것이 아니라 좋은 포도주처럼 익는 것이라는 말이 실감나는 1월 1일,

나이가 들어가며 시간이 더 빨리 흘러간다고 느껴지는 건 아마도 삶의 시간이 유한함을 알기 때문이요, 한살 더 먹는다'의 의미가 예전같지 않게 다가오는 것 역시 지나 온 시간의 무게 때문이리라.

문득 박완서의 노년에 대한 생각을 정리한 '일상의 기적'이란 시가 떠오른다

덜컥 탈이 났다.

(중략...)

언제나
내 마음대로 될 줄 알았던 나의 몸이,
이렇게 기습적으로
반란을 일으킬 줄은
예상조차 못했던 터라
어쩔 줄 몰라 쩔쩔매는 중이다.

이때 중국 속담이 떠올랐다.
“기적은 하늘을 날거나
 바다위를 걷는 것이 아니라,
땅에서 걸어 다니는 것이다 ”

새해에도 덜컥 탈이나지 않는 한 땅 위를 걸으면서 수없이 다양한 일들과 마주하며, 실망과 희망도 얻을 것이요, 잃은 것은 무엇인지, 얻은 것은 무엇인지 되새김질 하리라.

오늘 하루 역시 소중한 나의 인생, 물 흐르듯 살면 어떨까 생각해 본다.

"물은 자기의 진로를 찾고 멈추는 일이 없고 스스로 움직여 다른 것을 움직인다. 물은 장애를 만나면 그 세력이 배가 되며 스스로 맑고자 하고, 다른 것의 더러움을 씻는다. 물은 넓은 바다를 채우고, 비가 되고, 구름이 되고, 얼어서 영롱한 얼음이 되지만, 그 성질을 잃는 법이 없다"

 

심일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시사칼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