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헤드라인뉴스 > 톡톡 시사현장
조국, SNS 프로필 '서초동 집회 사진'으로 10분간 3번 바꿔, 대체 왜?
김승혜 기자  |  shkim@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6  11:50:3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구글

   
 
[김승혜기자] 조국 법무부장관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프로필 사진을 한때 서초동에서 열린 집회에 모인 인파를 찍은 사진으로 교체해 눈길이 쏠렸다. 

조 장관은 지난 5일 오후 11시쯤 ‘오마이뉴스’가 드론으로 촬영해 보도한 서울 서초구 서초역 사거리 일대의 촛불집회 상황을 찍은 사진을 프로필 사진으로 설정했다. 이 시간은 부인 정경심 교수가 검찰 조사를 받고 있을 때로 10분간 SNS 프로필 사진을 3번이나 바꾼 것.

이후 조 장관은 50여분 뒤 프로필을 하얀 셔츠를 입은 자신의 사진으로 바꿨다.

이는 참석한 시민들에게 감사의 메시지를 보내고, 검찰개혁에 대한 자신의 의지를 드러내기 위한 것이란 해석이다.

조 장관의 SNS 계정에 따르면 조 장관은 이날 오후11시쯤 ‘오마이뉴스’가 드론을 통해 이날 서초동 일대에서 열린 집회 상황을 찍은 사진을 프로필 사진으로 설정했다.

주최측 추산 200만명이 모였던 지난달 28일 촛불집회에 “깜짝 놀랐다”는 반응을 보였던 조 장관이 전주보다 더 많은 인파가 모인 이날 집회에 대해서도 프로필 사진 교체로 반응을 보인 것으로 읽힌다.
 

김승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시사칼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