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문화/생활 > 스포츠
일본 언론 "손흥민 케인 콤비가 3골!"...日 네티즌 반응은?
김승혜 기자  |  shkim13@kaka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5.02  16:42: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구글
   
 
[김승혜 기자] 5월 1일 열린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토트넘과 레스터시티의 경기에서 토트넘이 레스터시티를 상대로  3-1  완승을 거뒀다 . 손흥민은 선발 출장해  2골  1도움을 올렸고 , 팀은  4위로 올라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에 한발 다가갔다 .
 
이날 일본의 한 언론은 '손케인 콤비가 3골 ! 토트넘 , 레스터 꺾고  3경기 만에 승리'라는 제목으로 해당 경기 상황을 전했다. 다음은 해당 기사에 일본 네티즌들의 반응이다. (인용=가생이닷컴)
 
Football 
토트넘은 경기 집중력도 강했고 앞에서부터 압박하는 쇼트 카운터 전술이 잘 맞아떨어졌지만, 역시 압권은 소니의  2G1A. 특히 두 번째 왼발 중거리슛은 너무 대단해서 소리를 지르고 말았어 . 케인은 여전히 만능이고 로메로의 패스컷도 굉장했어 . 벤탄쿠르와 쿨루셉스키도 엄청난 활약이었어 . 선제 득점을 할 줄이야 , 토트넘은 역시 강해 . 이 기세로 리버풀전 , 노스런던더비에서도 승리하길 바라 .
 
 風林火山 
프리미어리그 데뷔 시즌에 상당히 고생한 이후 5년 ? 6년 ? 연속 두 자릿수 득점 . 손케 합작골은 이미  PL  최고기록 경신 중 . 개인적으로  19-20시즌부터 월드 클래스급 선수로 진화한 것 같아 . 남은  4경기에서 한 골 더 넣으면 아시아인 최초로  20골이라는 전대미문의 경지에 도달하는 거야 . 그리고 남은  4경기에서  3개의 어시스트를 하면 사상 최초로  3시즌 연속  10-10을 기록하는 선수가 돼 .
 
 kew***** 
첫 번째 터닝슛도 기가 막혔고, 두 번째 슈퍼골도 동료들이 머리를 감싸 쥘 정도로 대단했어 . 게다가 코너에서 도움도 있어 . 작년의 활약으로 세계에서 통하는 대단한 위치에 올랐다고 생각했는데 , 이번 시즌에 그것을 넘을 줄이야 . 상상 그 이상이야 .
 
 adg***** 
올 시즌 토트넘의 공격은 손흥민이 장기간 이탈 없이 출전했기 때문에 일정 이상의 수준을 유지할 수 있었다고 봐. 대단한 선수야 .
 
 mar*****
손흥민, 4경기를 남긴 현재  19골  8도움 .
 
리그전에서만 20골을 넘는 게 현실로 다가왔어 .
 
지난 시즌 즈음부터 확실한 세계 굴지의 선수가 되었어.
 
설마 이렇게까지 성장할 줄은 몰랐어.
 
Football 
소니는 약팀보다 강팀을 상대로 골이 많아서 득점왕 경쟁도 끝까지 봐야 알 수 있어.
 
그리고 두 자릿수 어시스트도 케인과 함께 꼭 달성하면 좋겠어.
 
 어시스트도 두 자리라면 프리미어리그 사상 첫 3시즌 연속 골  & 어시스트 두 자리 달성일 겁니다 . 물론 득점왕도 노려보면 좋겠지만 , 개인적으로 이쪽이 더 보고 싶습니다 .
 
 k12*****
기대 득점 12는 정말 대단한 거야 .
 
 keu*****
PK없이 이 기록이라서 포인트가 높아 .
 
 sptot*****
오른쪽 브라질 사람이 말도 안 되는 건 그렇다 치고, 손흥민의 슈퍼 골라조 (환상적인 슛 )는 어이가 없어서 말도 안 나와 . 리버풀전이 어렵겠지만 , 무승부 이상을 목표로 열심히 해 주었으면 해 . 그리고 찰칵 좀 하지 마 .
 
 kwj*****
단 10분 출전이었지만 , 윙크스는 심했죠 .
 
포지셔닝도 안 좋고, 공도 못 뺏고 ...
 
 tak*****
손흥민은 2번째 슛을 차기 전에 골키퍼의 위치를 확인했어 .
 
노린 대로 골을 넣을 수 있다는 게 대단해.
 
k*a**** 
이렇게 중요한 시기에 유로파 컨퍼런스 리그(ECL)를 위해 대폭적으로 주전 멤버를 교체한 레스터가 상대인 건 운이 따랐네요 .
 
 usl***** 
손흥민은 2번째 골 같은 한방과 롱패스 연결로 골키퍼와  1대 1  상황에서 골을 넣는 힘이 있으니까 . 월드컵에서 철저히 마크할 거야 .
 
 ppm*****
손흥민은 이제 세계 제일의 레프트윙 아니야?
 
솔직히 마네와 비니시우스보다 위일 테고, 네이마르는 비교도 안 될 정도의 수준까지 온 것 같아 .
 
손>마네  ≧네이마르  >> 비니시우스 . 손은 흠잡을 데가 없어 .
 
마네는 손에 비해 임팩트가 떨어져.
 
네이마르는 나오면 여전히 엄청나지만, 부상이 너무 많아 .
 
비니시우스는 각성했지만, 이들  3명과 비교하면 아직 멀었지 .
 
k12*****
이번 경기 같은 경기내용이면 리버풀도 이길 수 있으니까 잘 부탁해!!
 
RET
손흥민은 월드 클래스.
 
혼다와 같이 세계가 인정하는 극소수의 아시아인.
 
 pon*****
 
옛날에 혼다는 자신의 일은 득점이라고 말했었어.
 
lap***** 
혼다가 프리미어리그에서 20  득점할 수 있다는 생각이 안 들어 .
 
 yud***** 
웃자고 하는 얘기지?
 
 opx***** 
혼다는 미드필더야. 너의 그 빌어먹을 사상대로라면 노이어보다 혼다가 더 대단한 거지 .
 
역시 혼다는 대단하지 않냐?
 
 

[관련기사]

김승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용산구 백범로 79 다길 11-5 202호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