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1,09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피플· 인터뷰] "중장 계급장 떼고 중령으로"...6·25 지평리 전투 영웅 몽클라르
[김승혜 기자]군인에게 계급이 낮아지는 것은 굉장히 불명예스러운 일이다. 하지만 6·25전쟁에 참전하기 위해 자신의 계급을 스스로 낮춘 군인이 있다. 바로 UN군의 일원으로 한국전쟁에 참전했던 프랑스의 몽클라르 장군이다.몽클라르 장군은 1892년 헝가
김승혜 기자   2019-06-24
[시사컬럼] 정치혁신은 정치인과 유권자가 함께 나서야
우리는 국회의원이나 정치인들이 자기 직업이 무엇인지도 모르는 것 같다. 한마디로 개념이 없다.축구나 야구 등 스포츠게임은 선수와 관중 모두 룰(Rule)도 잘 알고 응원도 멋있게 한다. 정치도 게임이다. 그런데 정치는 선수와 관중, 심판 모두 게임룰도
한창희   2019-06-22
[시사컬럼] 정치혁신은 정당해체로 부터
우리나라는 정당때문에 정치가 엉망이라고 한다. 정당이 정치발전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 차라리 정당이 없는 게 낫다고 한다.정당이 국민들에게 할 수있는 가장 중요한 기능은 각종선거에서 올바른 후보자를 공천하는 것이다. 국민들은 생업에 바쁜데 누가누군지
한창희   2019-06-19
[시사컬럼] '좌빨'보다 더 나쁜게 '우빨'
공산주의자들을 빨갱이라고 한다. 우리는 6.25전쟁을 통해 수백만명이 목숨을 잃었다. 남한은 북한 김일성 세습정권이 원수다. 북한은 미국이 원수다. 아직도 휴전상태다.문제는 남한의 군사정권과 김일성 세습정권이 긴장관계를 유지하며 정권을 유지시켜 왔다는
한창희   2019-06-14
[피플· 인터뷰] '인생역전' 일궈낸 정정용 감독'...그는 누구?
[김홍배 기자]1983년 4강 신화를 넘어 남자 대표팀 사상 첫 FIFA 주관 대회 결승 진출을 일궈냈고, 아시아 국가 최초로 우승까지 바라보고 있는 20세 이하(U-20) 월드컵 한국 축구팀.이강인(발렌시아)이라는 향후 10년 이상을 책임질 천재의
김홍배 기자   2019-06-12
[시사컬럼] 한반도 평화, 남북 국교정상화로 풀어야
진영싸움으로 나라가 망할것 같다고 많은 사람들이 우려를 한다.좌파 우파 진영논리를 잠재우고 한반도평화를 가져오기 위해선 남북이 서로 나라로 인정하고 국교를 정상화해야 한다.중국에 우공이산(愚公移山)이라는 고사가 있다. 우공(愚公)이 산을 옮기듯 아무리
한창희   2019-06-12
[피플· 인터뷰] 'DJ 평생 동반자' 이희호 여사, 97세 일기로 영면에 들다
[김홍배 기자] 김대중 전 대통령의 평생 동반자였던 이희호 여사가 10일 오후 11시37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 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7세.이희호 여사의 임종 당시 병실에는 성경 시편 23편이 울려 퍼졌다."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
김홍배 기자   2019-06-11
[기업&기업인] 종근당 ‘케펨', 봄철 야외활동에 '필수 상비약'으로 인기
[이미영 기자][이미영 기자]봄철을 맞아 등산이나 운동 등 야외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면서 관절이나 근육 부상도 함께 증가하고 있다.특히 겨울철 근력이 저하되고 관절과 근육의 유연성이 떨어진 상태에서 무리하게 운동하면 부상이 쉽게 발생할 수 있어 주
이미영 기자   2019-05-30
[시사컬럼] 자영업자가 어렵고, 청년취업이 힘든 이유
언제부터인가 국민소득도 증가하고 경제도 지표상으로는 분명히 발전됐는데 자영업자와 중소기업이 힘들다고 아우성이다. 대학을 졸업한 학생들은 취직이 되지 않아 울상이다. 왜 그럴까? 자영업자가 어려운 이유 중의 하나가 금융실명제 실시와 전산화, 신용카드 사
한창희   2019-05-27
[시사컬럼] 【시론】 “거짓말을 하는 입에는 똥이 들어가야 한다”
조선선조 때 명신으로 알려진 오성(이항복)과 한음(이덕형)은 어려서부터 친구로 지내면서 장난이 심하고 기지가 뛰어나 수많은 일화를 남겼다. 어느날 오성이 한음부인과 정을 통하였다고 한음에게 거짓 장난으로 말했는데, 이 말을 들은 한음부인이 오성을 초청
심일보 기자   2019-05-24
[시사컬럼] 재벌기업도 공룡처럼 사라진다?
공룡이 힘이 없어 멸종된 것이 아니다. 천적이 있었던 것도 아니다. 공룡은 천하무적이었다. 공룡이 최후를 맞이한 것은 여러 가지 설이 있지만 그중에 재미있는 설이 있다. 바로 굶어죽었다는 설이다. 공룡의 먹는 양(量)은 어마어마하다. 번식력도 강했다.
한창희   2019-05-13
[시사컬럼] 특권을 선택적 복지로 착각-개념없는 복지정책
기초노령연금이나 전철 우대권은 대한민국 국민으로 4대의무를 성실히 이행하고 퇴직한 "대한민국 국민" 에게 제공하는 특권이다.불쌍한 노인들에게 제공하는 선택적 복지가 아니다.불쌍하기로 말하면 부모를 잃고 생계마져 위협받는 고아나 직장을 잃고 헤매는 실직
한창희   2019-05-07
[시사컬럼] 국회, 싸움좀 제대로 하라!
정치도 게임이다. 정치도 관전법이 있다. 정치도 스포츠 게임처럼 룰을 정확히 알고 관전도 하고 응원과 질타를 해야 한다. 축구나 야구등 스포츠게임은 관중들도 게임룰을 정확히 안다. 반칙하면 벌칙을 가한다.야유도 보낸다. 잘하면 박수를 친다. 인기 연예
한창희   2019-05-03
[시사컬럼] 【데스크 칼럼】'합창을 하면 반대로 간다'는 의원 어디 없나요?
증시 격언에 '합창을 하면 반대로 간다'라는 말이 있다. 집단 사고의 에러를 지적한 말로 요즘의 한국당을 보면서 와 닿는 글귀다.황교안 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이 무릎 꿇는 날까지 투쟁하겠다”고 하고 나경원 원내대표는 “문재인 정부 폭정을 막기 위한 투
심일보 기자   2019-05-02
[시사컬럼] 생일은 '어머니 날'
생일은 좋은 날이다. 내가 새 생명으로 이세상에 태어났고, 부모님이 기뻐했고, 가족들이 즐거워 한 날이다. 그야말로 생일은 희망을 되새기는 날로 기쁘고 즐거운 날이다. 옛날부터 왜 생일을 경축했겠는가? 태어날때의 마음으로 돌아가 희망을 갖고 생생하게
한창희   2019-05-01
[시사컬럼] 국회가 왜 이리 시끄러울까?
국회가 선거법 개정문제로 시끄럽다. 집권당인 민주당이 제1야당인 한국당을 제외한 나머지 야당과 연합해 선거법 개정과 혁신입법을 서두르고 있다.정의당,바미당,평화당은 비례대표연동제를 갈망한다. 민주당은 공수처법 신설및 개협입법을 신속히 처리하고 싶어 한
한창희   2019-04-27
[기업&기업인] 오뚜기, ‘스위트홈 제24회 오뚜기 가족요리 페스티발’ 개최
[이미영 기자]주식회사 오뚜기(대표이사 이강훈)가 가정의 달을 맞아 오는 5월 11일(토) 과천 서울랜드 피크닉장에서 ‘제24회 오뚜기 가족요리 페스티발’을 개최한다.이 축제는 스위트홈 실현과 건강한 가족문화를 선도하고자 1996년 시작된 이래 작년까
이미영 기자   2019-04-26
[피플· 인터뷰] 靑 새 대변인에 KBS 아나운서 출신 고민정…"최연소 여성 비서관"
[김홍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문재인 정부 청와대 첫 여성 대변인으로 고민정 부대변인을 전격 기용했다.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어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신임 비서실 대변인에 고 부대변인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김홍배 기자   2019-04-25
[시사컬럼] Followership은 나를 위한 것이다
모든 사람은 자기가 리더가 되길 원한다. 팔로우하는 것을 싫어한다. 하지만 리더십(Leadership)은 책임이 뒤따른다. 심지어 조직원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해야할 책무가 있다.능력도 없으면서 리더가 되는 것은 죄악이다. 심지어 조직이 무너진다. 무
한창희   2019-04-24
[피플· 인터뷰] 문재인 대통령은 한국의 성공을 상징한다
[김홍배 기자]지난 19일 미국 LA TIMES에실린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아서 시어 교수의 글이다. 아서 시어는 유명한 "After the Cold War"(냉전, 그이후..)의 저자로 객관적인 시각으로 문재인 대통령을 평가한 글이다. (번역은 해외
김홍배 기자   2019-04-2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