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1,03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ISSUE진단] [이슈 논단] 유발 하라리가 던진 화두 '코로나 이후의 세계'
[김승혜 기자] 국내에도 잘 알려진 '사피엔스'로 유명한 이스라엘의 베스트셀러 작가 유발 하라리는 20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에 대응해 전세계적인 연대가 필요하다고 역설했다.그는 파이낸셜 타임즈(FT)에 기고한 '코로
김승혜 기자   2020-03-22
[ISSUE진단] "북한 코로나 확진 환자 0명, 중국 0명"...세계가 놀라워 해?
[김홍배 기자] 연일 한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 수 현황을 자세히 전했던 북한 매체가 국내 확진자 증가세가 둔화하자 최근 보도 비중을 줄였다. 호전되는 한국의 코로나 상황을 보도하는 것이 남북 체제 비교와 선전에 도
김홍배 기자   2020-03-21
[ISSUE진단] 日 칼럼[전문] "한국과 일본은 어떻게 친해져야 할까"
[김홍배 기자] 일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천278명으로 늘었다.NHK가 후생노동성과 각 지자체의 발표를 종합한 결과에 따르면, 11일 오전 10시 30분 일본에서 코로나19 감염이 확인된 사람은 ▲일본에서 감염됐거나
김홍배 기자   2020-03-11
[ISSUE진단] `신천지 구별법` 화제..."'브이(V)' 포즈도 다르다"
[김승혜 기자] 대구 신천지 교회의 코로나19 집단감염이 '국민적 민폐'로 떠오른 가운데 온라인상에서는 `신천지 구별법`이 등장했다.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상에서는 `만화로 보는 신천지`, `간단한 행동으로 알아보는 신천지 구별법` 등 다양한 형
김승혜 기자   2020-03-04
[ISSUE진단] [뉴스추적] 신천지 이만희 '귀' 김평화, 누구?..."김남희 탈퇴 후 급부상한 실세"
[신소희 기자] 지난 2일 경기도 가평군 신천지 연수원 '평화의 궁전' 앞에서 열린 신천지 이만희 교주의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장에서는 이만희 교주만큼 관심을 끈 또 한명의 인물이 있었다. 바로 이만희 교주의 귀가 되어준 김평화 씨다.당시 김평화 씨는
신소희 기자   2020-03-03
[ISSUE진단] [뉴스체크] 김정은, 왜 이 시국에 미사일 발사인가?
[김홍배 기자] 북한이 2일 동해상으로 발사체 2발을 발사하면서 그 의도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낮 12시37분께 강원도 원산 인근에서 동해 북동 방향으로 미상의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발사체의 최대 비행거리는
김홍배 기자   2020-03-02
[ISSUE진단] [이슈+] 미래통합당, 왜 신천지에 침묵할까?
[김민호 기자] 미래통합당 지도부가 코로나19 확산의 정부 책임론을 강조하며 연일 공세 수위를 높이고 있지만 정작 국내 ‘감염 폭발’의 허브 노릇을 한 신천지에 대해 침묵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어떤 특정 집단에 대한 대책이라기보다 전국적인
김민호 기자   2020-03-01
[ISSUE진단] '138만 vs 112만'...또 갈라진 민심
[김민호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겁잡을 수 없이 확산되자 또 다시 지난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퇴 공방에 이어 또다시 국민을 반으로 나누는 극단적 진영대결이 벌어지고 있다.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문재인 대통령 탄핵 촉
김민호 기자   2020-03-01
[ISSUE진단] 靑 국민청원까지 오른 '차이나 게이트', 뭐길래?..."중국·조선족이 유발"
[김홍배 기자] 3.1운동 101주년이 되는 1일 인터넷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코로나 사태와 관련, 각종 갈등을 중국과 조선족들이 유발시켰다는 ‘차이나 게이트’가 등장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차이나 게이트'는 "온라인에서 일어나는 각
김홍배 기자   2020-03-01
[ISSUE진단] "일본이 떨고 있다"...홋카이도 '긴급사태' 선포와 ‘코로나 검사난민’
[김홍배 기자] 지난 27일 일본 홋카이도에서는 도내 초등학교와 중학교 약 1천600개 학교가 이날부터 대부분 휴교에 들어갔다.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한 조치다..홋카이도에서는 앞서 중등학교 교원, 보육사, 학생, 통학버스 운전사, 학교 급식
김홍배 기자   2020-02-28
[ISSUE진단] [시사+] 어떻게 이 혼란에서 빠져나올 것인가?...EXIT PLAN 전략은?
[심일보 대기자] 속담에 목수가 많으면 집을 무너뜨린다는 말이 있다.예로부터 길가 집을 짓기가 어렵다고들 했다. 물론 요즘의 공사업자가 짓는 집이야 그럴 것이 없지만, 옛날 시골에서는 그렇지가 않았다. 구들은 이렇게 놔야 한다, 굴뚝은 저렇게 세워야
심일보 기자   2020-02-28
[ISSUE진단] 코로나19 WHO 경고..."겁나는 미국, 감추는 일본"
[김홍배 기자] 세계보건기구(WHO)는 27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병에 대해 결정적 시점에 와 있다며 세계 각국이 준비를 해야 한다고 재차 강조했다.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이날 스위스 제네바
김홍배 기자   2020-02-28
[ISSUE진단] 고발된 이만희 신천지 교주..."사흘전 보트 타고 청평호 건너 도망갔지"
[김승혜 기자] 신천지교회 교주 이만희 총회장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정부에 거짓 자료를 제출하는 등 역학조사를 방해했다는 이유로 검찰에 고발당했다.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는 27일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감염병예방법 위반과 특
김승혜 기자   2020-02-27
[ISSUE진단] "코로나19, 사스보다 전염 최대 1000배"
[김홍배 기자]전세계로 확산되고 있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가 인간 세포와 결합하는 능력이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바이러스보다 1000배 더 강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에이즈를 일으키는 인간면역결핍바이러스(HIV)와 유사한
김홍배 기자   2020-02-27
[ISSUE진단] 서울 하루새 확진 16명 추가 '51명'...'지역사회 감염' 심상찮다
[신소희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서울지역 확진자가 50명을 넘어서면서 '지역사회 감염’이 본격화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서울은 인구 밀집도가 타지역에 비해 현저히 높아 지역사회 전파가 가시화될 경우엔 그 전파 속
신소희 기자   2020-02-26
[ISSUE진단] '심각' 경보 "한 발 늦었다"...정부 늑장 대처 논란
[김민호 기자] 지난 22일 대한감염학회·대한결핵및 호흡기학회·대한소아감염학회 등으로 구성된 '범학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책위원회'(범대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우려와 관련, 대정부·대국민 권고안을 발표하면서
김민호 기자   2020-02-24
[ISSUE진단] 확진자 55% '신천지'...네티즌 '부글부글' "이 정도면 '신천지바이러스'"
[신소희 기자]"정말 짜증나고 화가 나네요, 이 정도면 신천지바이러스아닌가요? 전 국가적 위기에요 세계에서 비웃음거리가 됐구요. 자영업자를 비롯한 대구 경북 경기는 엉망이 됐구요...(중략)...조용히 죽든지 입닥치든지 하고 계세요. 이상한 지령받고
신소희 기자   2020-02-23
[ISSUE진단] "지문 찍고 무릎꿇고"...신천지 신도들 감염에 취약한 이유
[신소희 기자] 신천지예수교회가 신도 중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진자가 나온 뒤로 내부 공지를 통해 소속 신도들에게 거짓 대응을 종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지난 19일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 "이날 오전 SNS와 유튜브 등
신소희 기자   2020-02-21
[ISSUE진단] '슈퍼전파자' 31번째 신천지 신도, 왜 코로나19 확산 키웠나
[신소희 기자] 신천지 신도들의 코로나19 감염 증가세가 심상치 않다. 20일 오후 기준 신천지 신도의 코로나19 감염 확진자 수가 40명에 육박하고 있다. 대구를 시작으로 영천, 청도지역으로 빠르게 번져나가고 있다.보건당국이 코로나19 '슈퍼전파'
신소희 기자   2020-02-20
[ISSUE진단] "'코로나19' 위험성 알고도 늑장대처"...시진핑 책임론 불붙나
[김홍배 기자] "우한이 춘제(春節·중국의 설) 직전인 지난달 23일 외부와 통하는 길을 차단해 도시 봉쇄에 들어간 뒤 인근 도시들도 잇따라 비슷한 조치를 도입했다. 약 6천만명의 후베이 주민이 고립된 상태다. 주민들의 이동을 차단하는 초강력 조치를
김홍배 기자   2020-02-1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