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93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탐사뉴스] 소록도 천사 ‘마리안느와 마가렛’을 아십니까?
[정재원 기자] 40년 전 오스트리아에서 한센병 환자들을 돌보기 위해 한국의 소록도를 찾아 평생을 헌신해 온 파란 눈의 천사 마리안느(86)와 마가렛(65) 간호사. 이들을 삶을 조명한 다큐 영화가 아이랑 TV에서 지난 7월 25일 방영됐다.오스트리아
정재원 기자   2020-09-13
[탐사뉴스] [현장] 벼랑 끝 사람들 "코로나 안 걸리면 뭐해요, 굶어죽게 생겼는데"
[신소희 기자] "더 이상 버티기 힘들다"지난달 30일 안양 평촌동에서 ‘노래바’를 운영하던 60대 자매가 업소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 동생은 목숨을 건졌지만, 언니는 끝내 숨졌다. 이들이 운영하던 업소는 방 2칸만 있는 소규모 업소였다. 현장에
신소희 기자   2020-09-05
[탐사뉴스] 포스트 코로나 시대 "K팝에 이어 K캐라반이 뜬다"
[심일보 대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청정지역’을 찾아 떠나는 캠핑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국내 자동차 업계도 차에서 숙박을 해결하는 ‘차박’족을 겨냥해 신규 캠핑카를 출시하는가 하면 레저용차량(RV) 신차를 내놓고
심일보 기자   2020-09-03
[탐사뉴스] [탐사+] 한국, 2015년 IS 테러당할 뻔 했다
[정재원 기자] 서울 동대문구 답십리에선 매일 오전 6시 아랍풍의 이국적인 음성이 울려퍼진다. 이슬람 신도들이 ‘알타우히드’ 이슬람 예배당에서 기도를 하며 하루를 시작하는 소리다.답십리동 황물로17길 자동차 부품 상가에는 외국인이 직접 운영하는 점포가
정재원 기자   2020-08-25
[탐사뉴스] [이슈+] 그의 27년 감옥생활, 그 후
[정재원 기자] 수사기관의 고문에 못 이겨 살인 누명을 뒤집어쓰고 무려 27년을 감옥에서 복역한 중국 남성이 무죄 선고를 받고 풀려났다. 이는 중국에서 억울하게 옥살이한 최장 기록이다.지난 4일 영국 BBC방송은 중국 장시성 고급인민법원은 살인 혐의로
정재원 기자   2020-08-07
[탐사뉴스] [이슈+] 레바논 폭발 , '총체적 人災'로 드러나고 있다
[정재원 기자] "러시아 선박의 위험한 질산암모늄 화물이 수년 간 베이루트 항구에 묶여 있었다."미국 CNN은 6일(현지시간) 레바논 관리들이 베이루트에서 발생한 충격적인 폭탄 테러에 대해 조사가 계속되는 가운데 가능한 원인을 이같이 지적했다고 보도했
정재원 기자   2020-08-06
[탐사뉴스] [현장+] 코로나 확진 외국인 '체험기'..."한국서 기대할 수 있는 것"
[정재원 기자] 국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신규 확진자가 1일 하루 30명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발생 환자는 8명으로 이틀 연속 한 자리 수를 유지, 안정세를 보였다. 반면 해외유입 환자는 22명을 기록했다.최근의 국내 코로나 환자수는 국내
정재원 기자   2020-08-02
[탐사뉴스] 플라스틱 천국 일본...바나나, 삶은 계란, 초콜릿 칩 쿠키 공통점은?
[정재원 기자] 바나나. 삶은 계란. 초콜릿 칩 쿠키등 일본 전역의 편의점에서 판매되는 해당 상품들은 모두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 그것들은 플라스틱 포장으로 단단히 포장되어 판매된다는 것이다.29일(현지시간) 미국 CNN은 "그것은 수십년 동안 그래
정재원 기자   2020-07-30
[탐사뉴스] 이 나라들은 더 이상 코로나 방역 성공 본보기가 아니다
[정재원 기자] 쿠웨이트 유력 일간지 알카바스는 지난 4월 12일, 코로나19 확산을 성공적으로 통제한 한국이 전 세계의 본보기가 됐다는 특집 기사를 내보냈다.신문은 '한국은 전염병을 통제했고, 전 세계에 '본보기'를 제시했다'라는 기사에서 "전 세계
정재원 기자   2020-07-25
[탐사뉴스] '중국 공산당 반대' 파룬궁, 홍콩에서 살아남을 수 있을까?
[정재원 기자] 지난달 17일 중국의 한 인권변호사가 중국 내 비공개 재판에서 징역 4년 형을 선고받았다.홍콩매체 명보는 18일 도이체벨레와 미국의 소리(VOA) 등 외신을 인용해 위원성(余文生·53) 변호사가 전날 오전 장쑤성 쉬저우(徐州)의 법원에
정재원 기자   2020-07-20
[탐사뉴스] [탐사+] "인도에서 수 천만 명 코로나 감염자 나온다"
[정재원 기자] "인도에서 앞으로 수천만의 감염 사례가 나올 것이다. 이제 우리는 이 지역으로 긴급히 관심을 돌릴 필요가 있다"19일(현지시간)존 플레밍 국제 적십자사 및 적신월사협회 아시아태평양 보건부장은 성명을 통해 "세계인들의 관심이 미국과 남미
정재원 기자   2020-07-20
[탐사뉴스] [뉴스+] 한국에서 2주 격리, 세계 반응…"실화냐" "부럽다"
[정재원 기자] 코로나19로 인해 한국에 입국하는 외국인들은 국적에 관계없이 2주 간 격리기간을 거치게 되어 있다. 이 기간 동안 숙소에 머물면서 2주 간 쓸 생필품을 정부가 지원하고 있다,쌀, 김, 카레, 라면 등 다양한 생필품을 지원하는데 지난 1
정재원 기자   2020-07-12
[탐사뉴스] 【이슈IS】 존 볼튼은 누구?...회고록 570장 10가지 핵심 주제 정리
[정재원 기자] 지난해 4월 29일 미 뉴요커 매거진은 "존 볼턴 미 백악관 안보보좌관은 북한핵을 선제 공격으로 제거해야 한다고 믿고 있으나, 전쟁에 반대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때문에 추진하지 못하고 있다"고 보도했다.뉴요커는 볼턴 보좌관이 안보보
정재원 기자   2020-06-24
[탐사뉴스] 【이슈+】 '가세연' 발 제기된 의혹들...어디까지 진실?
[정재원 기자] 유튜브 채널 가 논란의 중심에 섰다.지난달 29일 KBS 연구동 내 여자 화장실에서 몰카로 의심되는 불법촬영 기기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해당 몰카는 KBS 소속 PD가 발견했다. 경찰 조사가 시작되자 A씨는 지난 1일 오전 서
정재원 기자   2020-06-07
[탐사뉴스] '갓갓' 문형욱 ‘그 짓’ 전모...“5년 전부터 시작됐다“
[신소희 기자] 경기 안성에 사는 대학교 4학년생 문형욱(24). 그는 대학 생활 내내 ‘갓갓’이란 닉네임으로 성 착취 n번방을 운영했다.그는 경찰 조사에서 성 착취 피해자가 50여 명에 달한다고 진술했다. 현재까지 확인된 n번방 피해자는 10명이고
신소희 기자   2020-05-14
[탐사뉴스] "한국·독일 사람들은 폐쇄가 답이라 생각하지 않습니다"
[김승혜 기자]"그들의 접근 방식은 현저히 달랐지만, 이제는 감염이 즉시 다시 급증하지 않을 것이라는 확신을 가지고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부과된 제한을 완할 수 있는 위치에 있다."CNN은 8일(현지시간) 팬데믹에 대한 대처에서 "한국
김승혜 기자   2020-05-09
[탐사뉴스] [뉴스+] ‘韓코로나 대응’에 대한 日네티즌 트위터 글
[김승혜 기자] 일본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자 일본 언론들이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을 소개하고 있는 가운데 한 일본 네티즌의 트위터 글이 주목받고 있다.6일 ‘가생이닷컴’에 실린 ‘한국 코로나19 대응 관련 일본 트위터 반응’ 제하의 글에 일본
김승혜 기자   2020-04-06
[탐사뉴스] 코로나 환자 매일 10만 명 이상 늘고 있다
[김승혜 기자] 지구촌 코로나19의 확산세가 무섭다.4일(미국동부 현지시간) 통계 서비스 사이트 월드오미터스의 코로나19 발생 현황에 따르면 이달 3일 하루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0만1천566명이 보고됐다. 하루에 신규 확진자가 10
김승혜 기자   2020-04-06
[탐사뉴스] "1918년 '스페인 독감' 당시 마스크 미착용은 불법이었다"
[김승혜 기자] 당시 미국 일부 주에서는 마스크를 쓰지 않는 것은 불법으로 규정했다. 대만이나 필리핀과 같은 곳에서는 마스크 착용이 의무적이었다. 은 적십자 자원 봉사자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다. 그러나 미국 서부 지역에서는 마스크 착용이 불필요하다
김승혜 기자   2020-04-04
[탐사뉴스] [현장] 뉴욕커의 분노, '남는 자와 떠나는 자'
[김홍배 기자] “미국 전역의 전문 의료진에게 요청한다. 보건 위기 상태에 놓이지 않은 지역이라면, 지금 뉴욕으로 와서 우리를 도와달라.”앤드루 쿠오모 뉴욕주 지사는 30일(이하 현지시간) 해군 병원선 ‘컴포트’ 호가 예인되는 맨해튼 의 재비츠 컨벤션
김홍배 기자   2020-03-3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