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1,57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금융경제] 은행, ‘이자장사’로 상반기 20조원 벌었다
[이미영 기자]국내 은행들이 금리상승에 힘입어 올해 상반기 20조원에 가까운 이자이익을 챙겼다. 이런 추세라면 올해도 역대 최대 이자이익을 거두며 '실적잔치'를 이어갈 걸로 보인다.16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국내은행의 2018년 상반기중 영업실적(잠
이미영 기자   2018-08-16
[금융경제] 터키 리라화 환율 폭락 "터키 버버리 1/3 가격...국민성 한심"
[이미영 기자]터키 리라화 환율 폭락에 버버리 등 터키 해외 사이트 직구, 터키 여행 등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며 실시간 검색어를 장식하고 있다.특히 때 아닌 버버리 직구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터키 리라화 폭락에 버버리 가격이 덩달아 떨어지자 누리꾼들은
이미영 기자   2018-08-14
[금융경제] 가짜 암호화폐가 쏟아진다…사기 ICO 주의보
[이미영 기자]암호화폐(가상통화)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면서 투자자를 현혹하는 가짜 ICO(암호화폐공개)가 속출하고 있다.ICO는 암호화폐 사업자의 기업 자금 조달 방식으로 새로운 가상화폐를 발행해 투자자에게 팔아 자금을 모집하는 것을 말한다. 일종의
이미영 기자   2018-08-10
[금융경제] 카드사, 포인트 현금화 한다..고객 결제계좌로 입금
[이미영 기자]고객이 요청하면 모든 카드사가 자사 포인트를 현금화할 수 있게 고객의 카드대금 결제계좌로 넣어준다.고객은 자신의 신용상태가 개선되면 카드론뿐 아니라 현금서비스도 금리인하를 요구할 수 있게 된다.여신금융협회는 이런 방향으로 신용카드 개인회
이미영 기자   2018-08-05
[금융경제] 자동차보험료 또 오른다…최소 3∼4% 인상
[이미영 기자]자동차보험료가 약 2년 만에 최소 3∼4% 오른다. 시행 시기는 오는 10월께로 전망된다.5일 금융당국과 보험업계에 따르면 주요 손해보험사들은 올해 안에 자동차보험료 인상이 불가피하다고 판단, 인상 시기와 폭을 저울질 중이다.업계
이미영 기자   2018-08-05
[금융경제] KB국민은행, '주택청약종합저축 청년가득 신규가입 이벤트' 실시
[이미영 기자] 은행들이 ‘청년 우대형 주택청약종합저축’ 출시를 기념해 신규가입 및 청년 우대형 주택청약종합저축 전환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하며 고객 잡기에 나섰다.KB국민은행은 오는 9월 말까지 청년 우대형 주택청약종합저축 출시 기념 '주
이미영 기자   2018-07-31
[금융경제] 페이스북 하루만에 134조 증발...대체 무슨 일이?
[이미영 기자]"페이스북은 이제 더이상 방탄조끼가 아니다"이른바 '팡(FANG)'으로 불리는 대표 기술주 가운데 하나인 페이스북의 주가가 26일(현지시간) 실적 우려로 19% 가까이 미끄러지면서 시가총액이 하루만에 134조원 가량 증발, 시총 기준으로
이미영 기자   2018-07-27
[금융경제] 하루 8시간 에어컨 켜면 전기료 26만원..10시간 땐 '38만원'
[이미영 기자] 계속되는 폭염에 에어컨이 필수가 됐지만 전기요금 걱정에 마음 편히 에어컨을 틀지 못하는 가정이 많다. 하지만 올 여름은 에어컨을 틀지 않고는 견디기 어려울 만큼 '미친 폭염'이 이어지고 있다.26일 한국경제는 한국에선 주택용 전기요금에
이미영 기자   2018-07-26
[금융경제] 직장인 40%가 과거엔 했지만 지금은 안하는 ‘이것’
[이미영 기자]2000년대 중반 대당한 열풍을 몰고 온 펀드. 특히 적립식 투자는 ‘재테크 필수품’이었다. 직장인들은 매달 월급에서 30만~100만원씩 떼서 적립식 주식형펀드에 투자했다. ‘저축의 시대’는 저물고 ‘투자의 시대’가 왔다는 말까지 나왔다
이미영 기자   2018-07-18
[금융경제] CJ, 400억원 규모 자사주 매입...주주 가치 제고
[이미영 기자]CJ가 주가안정을 통한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자사주 매입에 나섰다.CJ주식회사는 5일 열린 이사회에서 400억원 규모로 자사 보통주 매입을 의결했다고 밝혔다.CJ는 "매입 예정 자사주는 28만7천770주로 전체 발행 주식의 약 1%"라며
이미영 기자   2018-07-05
[금융경제] 일본계 대부·저축은행들 ‘내부갈등’...이유는?
[이미영 기자]한동안 국내 2금융권을 장악하다시피 했던 일본계 금융회사들이 최근 잇달아 내부갈등에 휘말리고 있다.28일 금융권에 따르면 일본계 저축은행들이 막대한 이익을 거둬들이면서도 우리나라 직원들에게는 그에 걸맞은 처우를 해주지 않고 있다. 특히
이미영 기자   2018-06-28
[금융경제] [그래픽 뉴스]7월부터 바뀌는 건보료 부과기준
[이미영 기자]= 보건복지부는 다음달 1일부터 건강보험료 부과 기준을 1단계로 개편하고 7월분 보험료부터 변경 보험료를 적용한다고 20일 밝혔다. 7월분 보험료는 다음달 25일께 고지된다.
이미영 기자   2018-06-20
[금융경제] “내 돈 돌리도~”...삼성SDS 소액 주주들 '분통'
[이미영 기자]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대기업 총수 일가가 보유한 비핵심 계열사나 비상장사의 지분을 팔라고 엄포를 놓자 관련주들이 급락했다. 특히 국내 최대 그룹 삼성의 시스템 통합(SI) 계열사 삼성SDS는 직격탄을 맞았다.이에 청와대 온라인 게시판에
이미영 기자   2018-06-19
[금융경제] 국내 1위 업비트 '사기 혐의' 압수수색...비트코인 920만원대로 추락
[이미영 기자]검찰이 사기 등 혐의로 국내 최대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사이트 업비트를 압수수색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주요 가상화폐 시세가 하락하는 등 시장에는 긴장감이 흐르고 있다.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2부는 ‘사기 및 횡령’ 혐의로 지난 10일
이미영 기자   2018-05-11
[금융경제] '최흥식 前 금감원장 연루' 하나은행 채용비리 32건 포착
[이미영 기자]최흥식 전 금융감독원장의 채용비리 의혹이 제기된 2013년도 하나은행 채용과정에서 총 32건의 채용비리 정황이 포착됐다.금융감독원은 지난달 13일부터 이날까지 하나은행의 채용업무 적정성에 대한 현장검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확인했다고 2
이미영 기자   2018-04-02
[금융경제] 보통 사람들, 지갑에 '현금 8만원, 신용카드 2.1장'
[이미영 기자]우리나라 국민이 지갑 속에 갖고 다니는 현금은 얼마나 될까? 그리고 카드는?한국은행이 27일 벌표한 '2017년 지급수단 이용행태 조사결과' 보고서에 따르면 지갑속 현금은 8만원, 지급수단으로는 신용카드를 가장 선호했고, 평균 2.1장을
이미영 기자   2018-03-27
[금융경제] 900만명에게 '나도 몰랐던 보험금' 찾아준다
[이미영 기자]"혹시 내가 모르고 있는 수령할 보험금이 있나?"소위 '숨은 보험금' 7조4천억원이 900만명 주인을 찾게 됐다.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은 18일 생명보험협회·손해보험협회와 함께 숨은 보험금 통합조회시스템 '내보험 찾아줌'(http://c
이미영 기자   2017-12-18
[금융경제] “억“ 소리와 함께 ‘10분 만에 사라진 1억’...비트코인, 억대손실 속출
[이미영 기자]가상화폐 비트코인 가격이 널뛰기 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단기투자에 나선 투자자들이 막대한 손실을 본 것으로 나타났다.11일 가상화폐거래소 빗썸과 업비트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비트코인은 1개당 1940만원 선에 거래되고 있다
이미영 기자   2017-12-11
[금융경제] '이자놀이'로 돈 버는 은행
[이미영 기자]5대 은행 3분기 누적 순이익 7조원에 달했다.국민·신한·KEB하나·우리 등 4대 시중은행에 이어 지난달 31일 실적을 발표한 농협은행도 이자수익이 늘어나면서 1~3분기 누적 순이익(연결기준) 5160억 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이미영 기자   2017-11-13
[금융경제] 이광구 우리은행장 사퇴, 금융권 채용비리 후폭풍 예고
[이미영 기자] 금융감독원에서 시작된 금융권의 채용비리 후폭풍이 우리은행을 구심으로 확산될 전망이다.2일 이광구 우리은행장이 최근 불거진 채용비리 의혹에 대한 책임을 지고 전격 사퇴했다. 민영화를 조기에 성공시키면서 첫단추를 잘 뀄던 이 행장은 채용비
이미영 기자   2017-11-0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