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1,54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금융경제] "1000만원 이하 장기연체 채무 소각 추진" …44만명 혜택 가능
[이미영 기자]금융당국이 문재인 대통령의 ‘소액·장기 연체 채무 소각’ 공약을 실행하기 위한 본격적인 검토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이명박·박근혜 정부가 취임 1년 차에 후보 때 내건 채무 재조정 공약 이행에 나선 점을 고려하면 문재인 정부의 채무 소
이미영 기자   2017-05-19
[금융경제] 문재인 '비정규직 제로시대'에 손잡은 IBK기업·씨티은행
[이미영 기자]문재인 대통령의 '비정규직 제로(Zero) 시대'에 제일 먼서 금융권이 손을 내밀었다.한국씨티은행이 무기계약직 직원을 일괄 정규직화하기로 한 데 이어 국책은행인 IBK기업은행도 대규모 정규직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17일 금융권에 따르면
이미영 기자   2017-05-17
[금융경제] 내 모든 금융계좌 '파인' 접속하면 확인 ‘끝’
[이미영 기자]내년부터 금융소비자 정보포털 ‘파인(fine.fss.or.kr)’에 한 번만 접속하면 자신의 모든 금융 계좌를 한 번에 조회할 수 있게 된다.금융감독원은 15일 은행, 보험, 상호금융, 증권 등 국내 대부분 제도권 금융사에 개설된 본인
이미영 기자   2017-05-15
[금융경제] 희비 엇갈린 ‘대선 테마주’…문재인·유승민↑ vs 홍준표·안철수↓
[이미영 기자]19대 대통령 선거전날 대선후보들의 테마주들의 희비가 엇갈린 것으로 나타났다.19대 대통령 선거를 하루 앞둔 지난 8일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테마주가 급등했다. 같은 날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의 테마주도 상승세를 나타냈다. 반면 자유
이미영 기자   2017-05-09
[금융경제] 케이뱅크, 흥행몰이 '대성공'..."1분당 21명 계좌개설"
[김선숙 기자]국내 첫 인터넷 전문은행인 케이뱅크의 초반 기세가 무섭다. 초반 흥행 몰이에 성공하며 출범 사흘 만에 10만명의 고객을 모았다..6일 케이뱅크는 3일 0시부터 이날 오전 8시까지 회원 가입을 하고 계좌를 개설한 고객 수가 10만명을 돌파
김선숙 기자   2017-04-06
[금융경제] 새벽 1시에도 계좌 만드는 '케이뱅크' 출범...무엇이 다른가
[김선숙 기자]정해진 영업시간도 없다. 24시간 365일 내내 언제든 소비자가 원하는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한마디로 새벽 1시에도 은행계좌 만드는 은행이 생겼다.국내 최초 인터넷 전문은행인 케이뱅크가 3일 공식적으로 출범했다.케이뱅크는 3년간 12
김선숙 기자   2017-04-03
[금융경제] '보통 사람들' 지갑속에 현금 얼마 넣고 다닐까?
[김선숙 기자]비현금 지급수단 중 신용카드와 계좌이체는 크게 늘었지만 어음이나 수표 사용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또 개인이 평소 지갑속에 넣고 다니는 현금 규모는 7만7000원으로 조사됐다.31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6년도 지급결제보고서'에
김선숙 기자   2017-03-31
[금융경제] 美, 환율조작국 지정 임박..."한국 대만 지정 가능성 中 보다 커"
[이미영 기자]금융시장 인사들 중 우리나라가 다음달 환율조작국에 지정될 가능성에 대해 명시적으로 “높다”고 말하는 이는 거의 없지만 '중국보다는 대만과 한국을 지정할 가능성이 크다'는 주장이 제기돼 관심이 쏠리고 있다.미국 재무부의 환율조작국 지정 요
이미영 기자   2017-03-30
[금융경제] [마포통신]은행권, 광고모델 남자배우가 대세
[김선숙 기자]은행권에서 또다시 연예인이나 운동선수 등을 발탁해 안방 고객 공략에 나섰다.28일 금융권에 따르면 특히 남자 배우를 광고모델로 선호하고 있는 모습이다.IBK기업은행은 3월말 방송인 송해와의 계약을 종료하고 새 광고모델로 배우 이정재를 발
김선숙 기자   2017-03-28
[금융경제] 금융권 부채 상환 '한계가구' 200만 육박…5가구 중 1가구꼴
[김선숙 기자]부채를 보유한 5가구 중 1가구는 금융권 빚을 제 때 갚을 수 없는 한계가구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14일 한국신용평가가 부채를 보유한 전체 1086만3554가구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매달 최저생계비를 뺀 소득에서 원리금을 갚고 나면
김선숙 기자   2017-03-14
[금융경제] “지점 이용하려면 돈 내라”...국민은행, 창구방문 수수료 ‘만지작’
[김선숙 기자]미국계 한국씨티은행이 계좌유지 수수료를 신설한 데 이어 토종 최대은행인 KB국민은행이 창구방문 수수료를 도입할 태세다. 간단히 얘기하면 ‘지점 이용하려면 돈을 내라’는 뜻이다.문제는 국민은행이 창구거래 수수료를 도입할 경우 전 은행권에
김선숙 기자   2017-02-14
[금융경제] 은행권, 지난해 '깜짝 실적'…'대출 장사' 덕
[김선숙 기자]저금리 속에서도 국내 대형은행들이 지난해에 일제히 시장 예상을 뛰어넘는 '깜짝 실적'을 거뒀다.기업 구조조정과 저금리 기조 등의 악재를 돌파하며 얻어낸 성과지만 이익의 질은 그다지 좋지 않다는 평가도 나온다.9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한·K
김선숙 기자   2017-02-09
[금융경제] '반기문 불출마' 쇼크...정치테마주 '대혼란'
[김선숙 기자]'반기문발 사퇴선언'으로 증권시장이 요동쳤다.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지난 1일 돌연 대선 불출마 선언을 하는 바람에 소위 정치테마주들이 대혼란 상태에 빠졌다.이른바 '반기문 테마주'는 물론이고 대선 유력주자인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김선숙 기자   2017-02-02
[금융경제] 삼성전자, 장중 200만원 터치...얼마까지 오를까
[김선숙 기자]삼성전자 주가가 26일 강세를 나타내며 사상 처음으로 장 중 200만원을 터치했다.삼성전자는 26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장중 한때 전날보다 1.52% 오른 200만원까지 치솟았다. 삼성전자가 1975년 6월 11일 상장 이후 주가 200만원
김선숙 기자   2017-01-26
[금융경제] '이재명 테마주' 큰손 이민주 회장...누구?
[김선숙 기자] 최근 이재명 테마주로 분류되면서 주가가 급등한 쏠리드의 2대주주는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로 그 뒤에는 이민주 회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이 회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20일 업계에 따르면 이 회장의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는 지난해 12월 12
김선숙 기자   2017-01-20
[금융경제] 반기문 ‘구설’에 땅을 치며 통곡하는 사람들
[김선숙 기자]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연일 구설에 오르며 반기문 테마주도 일제히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반기문 테마주인 지엔코가 6거래일 연속 하락세로 뚜렷한 하락 곡선을 그렸다.지엔코는 18일 오전 9시9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1.82%(130원
김선숙 기자   2017-01-18
[금융경제] "카드 포인트로 전액 결제 가능"
[김선숙 기자]올해부터 출시되는 신용카드는 포인트를 무제한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금융감독원은 카드(신용·체크) 포인트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도록 신용카드 개인회원 표준약관을 개정한다고 9일 밝혔다.개정된 약관은 올해 출시되는 신용카드에 적용된다.
김선숙 기자   2017-01-09
[금융경제] 빚으로 빚 돌려막는 사람들
[김선숙기자]우리나라 가계대출에서 3개 이상의 금융기관으로부터 대출 받은 다중채무자의 대출 비중이 30.7%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저소득, 저신용 등으로 취약한 가구가 보유한 가계대출 규모가 79조원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됐다.최근 미국의 금리
김선숙 기자   2016-12-27
[금융경제] "봄날은 갔다"...은행 인력 감축 '칼바람'
[김선숙 기자]'철밥통'이라는 말은 이미 옛말이 된지 오래, 은행과 보험사에는 칼바람이 몰아치고 있다. 올해도 대규모 희망퇴직을 통해 ‘몸집 줄이기’에 나선 것.KB국민은행은 6년 만에 전체 직원의 14%를 줄이는 희망퇴직을 실시하고 AIA생명도 5년
김선숙 기자   2016-12-24
[금융경제] 기업은행장에 김도진 부행장 내정
[김선숙 기자]금융위원회가 차기 기업은행장으로 김도진 기업은행 부행장(경영전략그룹장)을 내정했다.금융위는 23일 임종룡 금융위원장이 김 부행장을 차기 기업은행장으로 임명 제청했다고 밝혔다. 금융위원회는 김 내정자에 대해 “경영전략그룹장, 본부기업금융센
김선숙 기자   2016-12-2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  팩스 : 02)701-0035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회장 : 한창희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