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1,55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금융경제] “억“ 소리와 함께 ‘10분 만에 사라진 1억’...비트코인, 억대손실 속출
[이미영 기자]가상화폐 비트코인 가격이 널뛰기 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단기투자에 나선 투자자들이 막대한 손실을 본 것으로 나타났다.11일 가상화폐거래소 빗썸과 업비트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비트코인은 1개당 1940만원 선에 거래되고 있다
이미영 기자   2017-12-11
[금융경제] '이자놀이'로 돈 버는 은행
[이미영 기자]5대 은행 3분기 누적 순이익 7조원에 달했다.국민·신한·KEB하나·우리 등 4대 시중은행에 이어 지난달 31일 실적을 발표한 농협은행도 이자수익이 늘어나면서 1~3분기 누적 순이익(연결기준) 5160억 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이미영 기자   2017-11-13
[금융경제] 이광구 우리은행장 사퇴, 금융권 채용비리 후폭풍 예고
[이미영 기자] 금융감독원에서 시작된 금융권의 채용비리 후폭풍이 우리은행을 구심으로 확산될 전망이다.2일 이광구 우리은행장이 최근 불거진 채용비리 의혹에 대한 책임을 지고 전격 사퇴했다. 민영화를 조기에 성공시키면서 첫단추를 잘 뀄던 이 행장은 채용비
이미영 기자   2017-11-02
[금융경제] "아차“ 엉뚱한 계좌로 송금한 돈...56% 주인 못 찾아
[이미영 기자]서울 도봉구에 사는 김모씨(51)는 지난 9월 30일 친구의 급한 부탁을 받고 일러준 은행계좌로 ATM기를 이용, 500만원을 송금했다. 하지만 끝자리 ‘9‘자를 ’0’으로 잘못 입력했다. 김씨는 평상시 하던대로 승인을 눌렀고 1시간 후
이미영 기자   2017-10-10
[금융경제] KB금융, 차기 회장으로 윤종규 추천
[이미영 기자]"그룹 전체의 시각으로 해외 시장을 바라보며 좋은 기회가 온다면 놓치지 않도록 과감하게 도전할 계획이다"윤 회장은 29일 오전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KB금융그룹 창립 9주년 기념식에서 "글로벌 진출은 장기적 안목으로 한 단계
이미영 기자   2017-09-29
[금융경제] 금융권 '개혁인사' 바람 분다
[이미영 기자]정부가 금융감독원장에 이어 신임 산업은행 회장과 수출입은행장 인사를 발표하면서 금융권 기관장 인사에 속도가 붙는 모습이다.정부는 7일 신임 산업은행 회장으로 이동걸 동국대 교수를, 수출입은행장으로 은성수 한국투자공사 사장을 임명 제청했다
이미영 기자   2017-09-07
[금융경제] '카카오 뱅크' 누가 대출, 많이 받았나 보니...
[이미영 기자]카카오뱅크에서 대출을 받은 고신용자 비중은 9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객 연령층은 30~40대가 가장 많았다.1일 카카오뱅크에 따르면 지난 7월 27일 출범한 이후 지난달 27일까지 한 달간 1조4090억원의 대출이 실행됐다.
이미영 기자   2017-09-01
[금융경제] 금융당국, 실손보험 손본다...보험료 오르나?
[이미영 기자]금융당국이 실손보험 구조의 전면 개편을 시사하면서 보험업계가 잔뜩 긴장하고 있다.18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금융위원회는 보건복지부와 함께 건강보험 보장 확대에 따른 실손보험 손해율(보험사가 받는 보험료 대비 지급하는 보험금의 비율) 하락효
이미영 기자   2017-08-18
[금융경제] 카카오뱅크, 가입 200만 돌파···대출 8000억
[이미영 기자]인터넷전문은행인 카카오뱅크가 출범 2주일이 채 안 된 8일 가입계좌수 200만좌를 넘기는 기록을 세웠다. 대출액도 8000억원에 육박하며 빠른 속도로 몸집을 불려나가고 있다.카카오뱅크는 지난달 27일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이날 오전 8시
이미영 기자   2017-08-08
[금융경제] LTV·DTI 강화로 '투기지구' 신규 대출자 17만명 “나 어떡해”
[이미영 기자]은행들이 정부가 지난 2일 발표한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8·2부동산 대책)에서 지정된 투기지역은 이미 담보인정비율(LTV)과 총부채상환비율(DTI)을 40%로 강화해 적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LTV·DTI를 강화하는 감독규정이
이미영 기자   2017-08-03
[금융경제] 소멸시효완성채권 21.7조 소각···"123만명 금융거래 가능"
[이미영 기자]금융당국이 다음달까지 국민행복기금과 금융공공기관이 보유한 소멸시효 완성 채권(장기 연체채권)을 소각하기로 했다.장기연체로 인해 제도권 금융에서 탈락하고 오랫동안 추심으로 고통 받은 123만명의 빚이 탕감돼 정상적인 금융 거래가 가능해질
이미영 기자   2017-07-31
[금융경제] 가계는 '빚더미', 은행은 '돈잔치'
[이미영 기자]시중은행들이 올해 상반기 경기호전과 시중금리 상승 속에 가계대출로 인한 이자수익 확대에 힘입어 역대 최대 실적을 거두었다.철저한 뒷문 잠그기로 대손충당금이 많이 줄어든 측면이 있지만 금융당국의 가계부채 대책으로 대출 자산을 큰 폭으로 늘
이미영 기자   2017-07-23
[금융경제] 하나금융, 상반기 연결순익 1조310억원···2012년 이후 최대
[이미영 기자]하나금융그룹은 올해 상반기 누적 연결당기순이익이 1조310억원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이는 전년 동기 대비 30.5%(2410억원 ) 증가한 수치로 2012년 상반기 이후 반기 기준 사상 최대 실적이다. 2분기 연결 당기순이익은 53
이미영 기자   2017-07-22
[금융경제] 금감원 직원 맞아?...“주식거래에 음주운전까지”
[이미영 기자]금융감독원 직원들이 차명 계좌로 주식 거래를 하거나 음주운전을 하는 등 부당·불법행위를 한 사실이 감사원 감사 결과 드러났다.19일 금융당국 등에 따르면 감사원은 지난 3월부터 한 달 넘게 진행한 금감원에 대한 감사에서 이 같은 내부규정
이미영 기자   2017-07-20
[금융경제] “1억 넣었더니 5년 새 1억 버는 펀드가 있다는데“
[이미영 기자]"세계 각국 증권거래소에 투자해보세요."최근 주요국 거래소는 사업 다각화를 통해 매매 수수료 의존도를 낮추면서 실적이 점점 더 안정적으로 바뀌고 있다. 미국 등 선진국 거래소는 전체 수익에서 주식 거래 수수료가 차지하는 비중이 20~30
이미영 기자   2017-06-07
[금융경제] "1000만원 이하 장기연체 채무 소각 추진" …44만명 혜택 가능
[이미영 기자]금융당국이 문재인 대통령의 ‘소액·장기 연체 채무 소각’ 공약을 실행하기 위한 본격적인 검토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이명박·박근혜 정부가 취임 1년 차에 후보 때 내건 채무 재조정 공약 이행에 나선 점을 고려하면 문재인 정부의 채무 소
이미영 기자   2017-05-19
[금융경제] 문재인 '비정규직 제로시대'에 손잡은 IBK기업·씨티은행
[이미영 기자]문재인 대통령의 '비정규직 제로(Zero) 시대'에 제일 먼서 금융권이 손을 내밀었다.한국씨티은행이 무기계약직 직원을 일괄 정규직화하기로 한 데 이어 국책은행인 IBK기업은행도 대규모 정규직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17일 금융권에 따르면
이미영 기자   2017-05-17
[금융경제] 내 모든 금융계좌 '파인' 접속하면 확인 ‘끝’
[이미영 기자]내년부터 금융소비자 정보포털 ‘파인(fine.fss.or.kr)’에 한 번만 접속하면 자신의 모든 금융 계좌를 한 번에 조회할 수 있게 된다.금융감독원은 15일 은행, 보험, 상호금융, 증권 등 국내 대부분 제도권 금융사에 개설된 본인
이미영 기자   2017-05-15
[금융경제] 희비 엇갈린 ‘대선 테마주’…문재인·유승민↑ vs 홍준표·안철수↓
[이미영 기자]19대 대통령 선거전날 대선후보들의 테마주들의 희비가 엇갈린 것으로 나타났다.19대 대통령 선거를 하루 앞둔 지난 8일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테마주가 급등했다. 같은 날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의 테마주도 상승세를 나타냈다. 반면 자유
이미영 기자   2017-05-09
[금융경제] 케이뱅크, 흥행몰이 '대성공'..."1분당 21명 계좌개설"
[김선숙 기자]국내 첫 인터넷 전문은행인 케이뱅크의 초반 기세가 무섭다. 초반 흥행 몰이에 성공하며 출범 사흘 만에 10만명의 고객을 모았다..6일 케이뱅크는 3일 0시부터 이날 오전 8시까지 회원 가입을 하고 계좌를 개설한 고객 수가 10만명을 돌파
김선숙 기자   2017-04-0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도서소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  팩스 : 02)701-0035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