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문화/생활 > 문화산책
‘팝의 전설’ 폴 매카트니, "5월, 한국에 온다"
이미영 기자  |  leemy000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2.04  13:29: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구글

   
▲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20 폴 매카트니' 포스터
‘팝의 전설’ 폴 매카트니(Paul McCartney)가 2015년 내한공연을 확정했다.

바이러스성 염증으로 인한 건강악화로 지난해 일본 투어와 한국 첫 공연을 취소한 영국 록밴드 '비틀스'의 폴 매카트니(73)의 첫 내한공연이 확정됐다.

현대카드(사장 정태영)는 "5월2일 오후 8시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20 폴 매카트니(Paul McCartney)'를 연다"고 4일 밝혔다.

앞서 매카트니는 지난해 5월 첫 내한공연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갑작스러운 바이러스성 염증에 따른 건강 악화로 이를 취소됐었다.

당시 매카트니는 "첫 한국 방문과 공연을 기다렸는데 한국 팬들을 실망하게 해 매우 죄송하다"면서 "이른 시일 내 공연을 성사시키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다시 내한공연 일정이 확정된 것에 대해 매카트니는 현대카드를 통해 "마침내 한국에서 공연하게 돼 매우 기쁘다. 지난해 한국 방문을 기대하고 있었으나 어쩔 수 없는 사정으로 공연을 연기하게 되어 몹시 아쉬웠다"면서 "많은 한국 팬들이 보내준 따뜻한 메시지에 감동했다. 조만간 한국 팬들과 함께할 멋진 밤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20 폴 매카트니'는 2013년 브라질을 시작으로 18개월 동안 북미와 남미, 유럽 12개 나라에서 펼쳐진 '아웃 데어' 투어의 하나다.

매카트니는 이 투어에서 비틀스와 윙스 시절의 히트곡부터 최신 앨범 '뉴(New)' 수록곡까지 다양한 곡들을 선보였다. 약 200만 명(총 64회)을 끌어모았다.

그와 10년 이상 호흡을 맞춰온 폴 위킨스(키보드), 브라이언 레이(베이스·기타), 러스티 앤더슨(기타), 에이브 라보리엘 주니어(드럼) 등이 무대에 오른다.

한국 공연에 앞서 작년에 역시 취소됐던 일본 투어를 한다. 4월21일 일본 오사카 교세라 돔에서 '아웃 데어 재팬 2015 컨펌(CONFIRMED)'을 시작한다. 같은 달 23·25·27일 도쿄돔 무대에 오른다.

한 음원 관계자는 "폴 매카트니는 비틀스 시절부터 현재까지 세계 대중음악계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음악가 중 한 명으로 평가받는다. 비틀스로 활약할 당시 존 레넌(1940~1980)과 함께 '예스터데이(Yesterday)' '렛 잇 비(Let It Be)' '헤이 주드(Hey Jude)' '더 롱 앤드 와인딩 로드(The Long And Winding Road)' 등의 대표곡들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매카트니를 비롯해 비틀스 멤버가 내한한 적은 한 번도 없다. 비틀스 멤버 중 매카트니와 링고 스타(74)만 생존해 있다. 레넌은 1980년 자신의 광적인 팬인 마크 데이비드 채프먼의 총에 맞아 사망했다. 조지 해리슨(1943~2001)은 폐암으로 숨을 거뒀다.

이 관계자는 "매카트니는 최근 미국 힙합스타 카니에 웨스트와 함께 바베이도스 출신 팝가수 리아나의 신곡 '포파이브세컨즈(FourFiveSeconds)'에 참여하고 캐나다 재즈 가수 다이애나 크롤의 새 앨범 '월플라워' 수록곡 '이프 아이 테이크 유 홈 투나이트(If I Take You Home Tonight)'를 작곡하는 등 활발히 활동 중"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공연 티켓은 12일 낮 12시부터 인터파크(ticket.interpark.com)와 YES24(ticket.yes24.com)를 통해 판매된다. 현대카드 회원은 전날인 11일 낮 12시부터 사전 예매를 통해 티켓을 구매할 수 있다. 5만5000~30만원이다.

 

이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시사칼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번지 현대빌딩 50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대표전화 : 02)701-5700, 7800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일보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917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5일
발행인/편집인 : 정재원  | 편집국장 : 심일보(010-8631-7036)  |  팩스 : 02)701-0035
Copyright © 2013 시사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ster@sisaplusnews.com
시사플러스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